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제가 한때 너무나 좋아했던 신촌블루스의 공연을 처음으로 다녀왔습니다.
토요일, 길 막히고 주차장 사정이 그닥 좋지 않은 신촌에서 하는지라 조금 망설여지기도 했지만, 이번이 아니면 또 언제? 라는 생각으로 공연 관람을 하였습니다. ㅎㅎ

신촌전철역에서 이대전철역쪽으로 조금만 걸으면 아트레온이라는 곳이 있더군요. 예전 신영극장 건물이라고 하네요. 기억이 가물합니다. 흐~ 2층에는 영화관이 있고, 1층에 공연장인 무빙온이 있었습니다.

깜짝 놀랐던 것은, 예매표를 찾고 대기하는 장소에 중장년층들이 가득 있었다는 것입니다.
물론, 저도 이제 중년층에 접어든 상태이지만 (흙~ 슬프지만 인정해야 한다는~), 저보다 연배가 많아 보이는 분들이 대부분이었습니다. 역시 신촌블루스가 오래된 그룹이긴 한가 봅니다. 흐~

공연장인 무빙온은 객석의 경사가 제법 깊은 편이었습니다. 조금 뒤쪽이라도 앞사람에 가려지지 않고 관람이 용이할 듯 했습니다. 전 맨 앞자리에 앉았는데, 오히려 무대와 너무 가까와서 조금 불편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앞에서 3번째줄 이후가 관람하기에 좋을 듯 하더군요.

엄인호씨와 밴드들이 들어와서 공연을 시작하고, 게스트들도 몇분 나오셨습니다.
긴 머리의 엄인호씨는 나이가 제법 드신 느낌이 팍~ ㅎㅎ
기타를 치는 이가 엄인호씨의 아들은 엄승현씨라고 하는데, 선그라스를 쓰긴 했지만 잘생기고 포스가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기타 연주도 괜찮아서 엄인호씨가 아들 하나는 잘 키운 느낌이 들었습니다. ^^

게스트로는 신촌블루스와 활동하는 여성보칼 제니스씨, 남성보칼 김주현씨가 나왔습니다. 원래 노래를 좀 하는 분들이신 모양인데, 마이크 성능 때문인지는 몰라도 노래가 명쾌하게 들리지는 않았습니다. 제 위치가 너무 앞쪽이라 그랬을 수도... 기타 연주 소리는 아주 잘 들렸는데 보칼 소리가 많이 묻혀서 들렸습니다. 그래도, 후반에 나온 권인하씨, 적우씨의 목소리는 괜찮았습니다. 그래서 역시 노래 잘부르는 가수는 소리가 다른가? 이런 생각도 들었습니다.

엄인호씨는 이미 1차 공연을 오후 4시반에 한지라 체력이 살짝 부담이 되시기도 하셔서, 권인하씨와 적우씨의 게스트 공연때는 잠시 들어가서 쉬시기도 하셨습니다. 두시간여의 공연이 끝나고 앵콜이 한곡밖에 없어서 아쉬웠지만, 엄인호씨의 체력을 생각한다면 어쩔 수 없을 듯 하다는.. ^^;

오래전 좋아하던 이들의 공연을 직접 보게 되어 너무 좋았습니다.
당분간 신촌블루스의 음악을 꺼내 들어야겠습니다. ㅎㅎ

공연전 무대의 모습입니다.

Sony Ericsson | LT15i | 1/25sec | F/2.4 | ISO-2000


권인하씨의 멋진 모습! 이분은 늙지도 않으시네요. ㅎㅎ
'비오는 날의 수채화'도 불러주셨습니다.

Sony Ericsson | LT15i | 1/32sec | F/2.4 | ISO-1000


엄인호씨입니다. 여전히 긴머리를 자랑하시고, 이날 누군가 머리결이 좋다고 말하니 머리를 감고 나오셨다고.. ㅋㅋ

Sony Ericsson | LT15i | 1/32sec | F/2.4 | ISO-640



 

신촌블루스 공연사진 더보기



앵콜곡 희망가를 마치고 들어가십니다.
다음에도 공연이 계속 되기를 바라며 저도 퇴장을~~ ㅎㅎ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30sec | F/2.7 | ISO-80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신촌동 | 아트레온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와이군 2012.07.09 00: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신촌블루스~~
    권인하씨에 적우씨까지~ 귀가 완전 즐거우셨을듯 합니다.

  2. BlogIcon 화이트퀸 2012.07.09 0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좋은 공연 정말 많이 다녀오시네요. ㅎㅎㅎ

  3. BlogIcon 홍뻥 2012.07.09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신촌블루스 공연이 있었군요.ㅠㅠ
    하는 지도 몰랐지만...
    홍뻥도 한때 신촌블루스 공연 보러 많이 다녔었는데...
    방위병으로 있을때 진주에도 2번정도 오시고 했는데...
    여전히 활동을 하시고 계시는군요.
    엄인호 아저씨 머릿결은 여전하시군요.ㅎㅎ

  4. BlogIcon 신기한별 2012.07.09 11: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연후기 잘 보고 갑니다

  5. BlogIcon 글리체 2012.07.09 16: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찍으시느라 공연은 제대로 즐감하셨는지 몰겠네요 ㅋㅋㅋ
    공연 보지 못한 전 사진으로라도 공연 보는 듯 해서 좋았지만...사진 찍으시느라 고생하셨을 듯 하네요^^;;
    권인하씨는 배만 살짝 나왔지 정말 안 늙으셨네요

  6. BlogIcon 비바리 2012.07.10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월은 흘러도 음악은 영원하죠?
    저도 신촌블루스 참 좋아합니다.
    실제 현장에 가보면 넘 좋은데 부러워요

  7. miller 2012.07.12 0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름에 걸맞게 신촌에서 공연을..ㅋㅋ
    적우는 여전히 별로인데
    라이브에서 들으면 그 꽉막힌 소리가 좀 낫게 들리려나요.

    암튼. 권인하씨 방부외모 부럽삼.

  8. 2012.07.27 22: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philia 2012.11.01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촌블루스 공연을 다녀 오셨다니 부럽기도 하고 예전의 추억들이 떠올라서 글 남깁니다~

    90년도 봄...
    신사동 공연장에 길게 늘어선 줄 가운데 끼여서 입장한 공연후로
    김현식씨의 노래하는 모습을 가까이서 보질 못하는 아쉬움에 글을 남깁니다ㅠ

    늦가을에 결혼 준비로 분주할때,
    롯데호텔 바비런던에서 혼자 잔을 기울였던 이광조씨 모습을 보고 이상하다고만 생각했는데
    그날 하늘나라로 갔던 김현식씨......

    1집때부터(이십대) 좋아했던 그룹이었는데,
    멀리 울산으로 시집오고 난후론 지방에선 공연을 구경할수가 없군요.

    엄인호씨는 백발을 자랑하는 연세가 되었네요.ㅎㅎ
    (참고로 저도 4학년 9반이랍니다~ㅋ)

    한영애씨의 '루씰' 도 좋았었는데.... 게스트들의 교체된 모습 잘보았습니다^^*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2.11.10 0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 감사합니다.
      저도 신촌블루스를 cd로만 주욱~ 들어오다가
      마침 공연 소식을 알게되어 갔었는데, 너무 좋았습니다.
      엄인호씨를 눈앞에서 직접 뵈니 짠~하기도 했구요. ㅎㅎ
      소중한 추억 잘 간직하시기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