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Billy Joel의 경쾌한 곡 'It's still rock and roll to me'의 뒤를 이어 빌보드 1위를 차지한 곡은 Olivia Newton-John의 'Magic'입니다. 8월 2일자에 정상에 등극하여 4주간 1위를 차지했습니다.

70년 중반에는 청순한 미모의 컨트리 가수로, 70년대 후반에는 뮤지컬 영화 열풍을 타고 영화배우로, 80년대초에는 근육질의 섹시한 이미지로 (순전히 'Physical' 때문임 ㅋㅋ) 많은 사랑을 받았던 영화배우 겸 가수 Olivia Newton-John입니다. Newton과 John 사이에 반드시 하이펀('-')을 넣어줘야 합니다. ^^

그녀는 영국 태생이지만 호주에서 자라서인지 호주 출신이라고 불려지고 있다죠. 영국 음악계에 진출한 이후 70년대 중반까지는 'If not for you', 'Let me be there', 'I honestly love you', 'Have you never been mellow', 'Sam'  등 주로 컨트리 풍의 음악을 부르다가 70년대 후반 디스코 열풍을 타고 음악 스타일이 바뀝니다. 영화 "Grease"에 사용된 John Travolta와의 듀엣곡 'You're the one that I want'을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에 올려놓았으며(그녀의 3번째 1위곡), 역시 John Travolta와의 듀엣곡 'Summer nights'을 빌보드 5위까지 올려놓았습니다. 물론, 그렇다고 디스코풍만 부른 것은 아니고, 영화 "Grease"의 삽입곡중 감미로운 발라드인 'Hopelessly devoted to you'로 빌보드 3위를 차지하기도 했었답니다.

78년 뮤지컬 영화 "Grease"와 80년 영화 "Xanadu"에 직접 출연하여 영화배우로서도 인기를 누렸었지요. 영화 "Xanadu"에 삽입된 곡중 하나가 바로 이번 곡 'Magic'입니다. 듀엣곡 포함하여 그녀의 4번째 빌보드 1위곡이고, 4주간이나 1위 자리를 지켰었습니다. 그녀는 "Xanadu"의 사운드트랙에서 이곡 말고도 ELO(Electric Light Orchestra)와 함께 타이틀 곡 'Xanadu'을 불러 빌보드 Top10에 진입시키기도 했습니다. ELO의 화려한 반주에 맞춰 Olivia Newton-John이 시원스럽게 부른 'Xanadu'도 멋진 곡이지요.

그녀가 영화 "Xanadu"에 출연하면서 얻은 가장 큰 소득(?)은 영화 배우 Matt Lattanzi와의 만남이었다고 합니다. 그들은 4년간의 연애끝에 84년에 결혼하였고, 딸도 하나 있다고 합니다. 안타깝게도 95년에 이혼했지만요.

이후의 음악 여정은 다음에 그녀 최대의 히트곡 'Physical' 소개할때 마저 할까 합니다. 그때도 써야 하니... ㅎㅎ 90년대초 유방암 진단을 받고 몇년간 투병을 한 끝에 병을 이겨내었고, 환경 운동 및 여러 자선 활동에도 열심히 하는 멋진 할머니 (48년생으로 예순을 조금 넘겼습니다)가 되었습니다.

그녀는 2000년도에 처음으로 내한공연을 가졌었고, 원래는 작년(2010년)에 두번째 내한공연을 한다고 했었는데, 무슨 이유에서인지 취소가 되었었다고 합니다. (공연한 줄 알았는데, 취소가 되었는지는 몰랐네요)

다음에서 음원 지원이 안되어, 유튜브에서 그녀의 영상을 가져왔습니다.
활동하던 당시의 모습을 볼 수 있으니, 오히려 음원 지원이 안되는게 더 좋은 것인가요? ^^;

Olivia Newton-John - Magic "from the movie "Xanadu""

플레이 버튼을 누르세요...


※ 유튜브 영상이 버퍼링이 늦게 되는군요.
음악이 너무 자주 끊어지시는 분들은 일정 시간이 지난 다음,
음악의 맨 앞으로 다시 가서 들으셔야 할 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홍뻥 2011.04.01 0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학교때 올리비아뉴튼존 사진을 코팅해서 가지고 다녔는데...나중에 저렇게 나이가 많은걸 알고 버렸다는^^ㅎㅎ 그래도 노래는 참 좋았어요.

  2. BlogIcon 글리체 2011.04.01 1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년에 연평도 사건 때문에 내한공연 취소 된 것 아쉬워 하는 넥타이부대원들 많았을 것 같습니다 ㅋㅋㅋ
    타조님 이 포스팅 1981년 기대하고 있습니다.ㅎㅎ
    아웅~ 이쁘당~ *^^*
    제가 봐도 이쁜데 아자씨들은 어떨까 짐작이 갑니당~

    •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1.04.02 09: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연평도 사건 때문에 취소가 되었군요.
      그런 다시 안오실라나? ㅎㅎ
      81년.. ㅋㅋㅋ 누구 때문인지 알겠습니다. ㅋㅋㅋㅋ
      글리체님 때문에 빨리 진행시켜야겠군요. ㅎ

  3. BlogIcon 보기다 2011.04.01 1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키도 크고 완전 미인이시네요~
    우리나라는 옛날 방송보면 촌스러워보이는데,
    외국은 이렇게 시간 지나고 봐도 왠지 멋스러운 느낌이~ㅎㅎ

    •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1.04.02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당시 저도 상당히 좋아했었답니다. ㅎㅎ
      정말 그런 느낌은 있어요. 외국 방송은 시간이 지나도 멋스럽게 보이는데, 울나라 방송은.. ㅎㅎ
      왜 그런 것일까요?

  4. 카이파 2011.04.01 2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해 전 퀴즈 맞혀서 뮤지컬 공연 당첨되었지요. 바로 답이 Magic이었어요.
    올리비아 뉴튼 존과 ELO곡으로 이루어진 뮤지컬이었는데 아이돌도 출연한 공연이었다는...

    • BlogIcon 만물의영장타조 2011.04.02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좋았겠습니다. ㅎㅎ
      올리비아 뉴튼 존과 ELO의 곡으로 이루어진 뮤지컬이면,
      정말 신나고 좋았을 것 같네요.
      맘마미아처럼 한세대를 풍미했던 뮤지션들의 곡으로 이루어진 뮤지컬은 추억때문에 관객을 많이 모을 것 같아요. 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