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대나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5.13 담양 죽녹원~ (12)
담양으로 여행간지 이틀째, 아침 10시경 죽녹원에 도착했습니다.
네비가 알려준대로 갔더니만, 죽녹원쪽 길에는 주차장이 없더군요 -.-
죽녹원 길 건너편에 무료 주차장이 있었습니다.
비가 오락가락 하고 있어 우산을 챙겨서 죽녹원으로 갔습니다.
샌드위치 휴일인지라, 학교에서 단체로 구경온 팀도 좀 있었습니다.
6-7년만에 다시 방문한 죽녹원!
그때는 12월 끝날과 가까와서 매서운 추위로 방문객들이 거의 없었는데.. ㅎㅎ
암튼, 그때의 기억이 가물 가물 기억이 나지만, 감회가 새로왔습니다. ^^

죽녹원 정문 앞에서 사진 찍기! ㅋ

이런 곳에서는 인증샷을 남겨놓아야 한다죠? ^^


죽녹원 들어가자마자 있는 소등에 올라타는 곳, 인기많은 포토존입니다. ^^
사방으로 대나무가 쭉쭉~ 뻗어있어 보기에도 시원시원하고 아주 좋았습니다.
일부 몰지각하신 분들이 대나무에 자신들의 이름을 새겨놓거나 연인들끼리 사랑을 서약해놓은 흔적들이 너무나 많았습니다. 어떻게 대나무에 그렇게 이름을 새길 생각들을 하는지..


대나무 구경도 좋지만, 대나무 잎이 살짝 들어갔다는 대나무 아이스크림도 인기였습니다.
타순양은 츄러스를 발견하곤 아이스크림보다는 츄러스를 더 원하더군요.
아래쪽의 대나무가 휜 사진은 타남매가 그렇게 만든 것이 절대 아닙니다. ㅋㅋ
이미 휘어져 있는 것을 흉내만 내고 있는 것이네요.



대나무는 앞을 봐도 좋지만, 하늘을 향해 보는 것도 멋졌습니다.
그리고, 중간에 있던 폭포수~
물이 항상 나오는 건 아닌가 봅니다. 마침, 저희가 지나갈때 물이 갑자기 콸~콸~ 흘러나오더군요.



도중에 있는 포토존입니다. 뒤에 보이는 꽃들이 모두 조화라고 하네요.
비가 중간 중간 보슬비 형태로 내리다가 갑자기 폭우가 오기도 하고,
좀 변덕이 심했지만, 폭우는 금방 그치고 보슬비가 대부분이었습니다.


죽순, 이게 대체 뭔가 했더니 죽녹원 후반부에 죽순이 많이 보이더군요.
정말 작은 것부터 거의 다 자란 죽순까지~
첨에는 저렇게 시커먼 죽순이 나와 죽죽~ 키가 크고,
나중에 껍질이 벗겨지고 푸른 대나무가 된다고 하네요.


이 곳이 TV나 영화 등 촬영지로 많이 활용되어 곳곳에 xx 촬영지라고 붙어 있더군요.
1박2일 촬영지도 있었지만, 비도 오고 타남매의 투정도 있고 해서,
그곳까지 내려가지 않고 도중에 나가는 길로 향했습니다. 흐~

정오 무렵 죽녹원을 나서는데, 학생 단체 손님들이 입구에 많이 기다리고 있더군요.
근처 중고등학교에서 수학 여행 등을 오는듯 합니다.

대나무숲속 거닐기~ 편백나무숲속을 거니는 것과 조금 느낌은 달랐지만, 재미는 더 있었습니다. 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담양군 담양읍 | 죽녹원
도움말 Daum 지도

'사진들 > 여행,볼만한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수국 (천리포수목원)  (10) 2011.08.17
담양 소쇄원  (12) 2011.05.23
담양 죽녹원~  (12) 2011.05.13
담양 추월산 우리별장민박  (14) 2011.05.11
장성 축령산 편백나무 숲  (11) 2011.05.11
미술관 사파리 (성남아트센터)  (10) 2011.05.02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전그레 2011.05.14 0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해도 시원해요~
    저도 도심을 벗어나 저런 곳으로 놀러가고 싶어요~~

  2. miller 2011.05.14 09: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쩐지 낯익드라. TV에서 본 거였군요.

    폭포수사진세트 좋은데요.
    하늘과 나무와 물이라..
    상승하강대비도 좋구
    가끔 예술사진도 찍으시는듯~ ㅋㅋㅋ
    제 기준에서 보면 글타는 뜻.

    몸과 마음이 깨끗해지는 곳에 다녀오신 것 같네요.

  3. BlogIcon 와이군 2011.05.16 0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해에 저희도 저기 갔다왔었어요.
    죽녹원 아주 좋았었습니다~
    아 다시 가보고 싶네요~

  4. BlogIcon 보기다 2011.05.16 1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오는 날 죽녹원 또 찾아가고 싶어지네요.^^
    그때는 생각했던 장면을 못 찾아서 당황스러웠고,
    이제는 좀 정신차리고 주변을 둘러볼 수 있을 듯 합니다.
    비오는 날 죽녹원 다녀온거 트랙백 남길께요~

  5.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1.05.16 21: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고보니 저 입구쪽에 배구공들고있는 팬더곰 아직도 살아있군요!!
    도대체 언제까지 공을 잡고, 사람들한테 던져줄련지... 2년전이나 지금이나 비슷하네요..ㅎ

  6. BlogIcon 화이트퀸 2011.05.22 1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정확히 2년 전에 여기를 다녀왔는데, 또 다른 느낌이네요.
    저는 다소 더웠던 7월 경에 다녀와서 땀을 엄청나게 쏟았던 기억이 ㅎㅎㅎ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1.05.23 1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7월이면 좀 더울때로군요.
      그래도 대나무숲안에 들어가 있으면 혹시 서늘하지는 않았는지? ^^;
      대나무가 주는 느낌 때문에 땀은 나지만 서늘할수도.. ? ㅎ
      전 2년반전 한겨울에 한번 다녀오고, 이번엔 딱~ 좋은 5월에 갔어요.
      확실히 좋긴 봄이 좋더라구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