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타남매는 까르보나라가 질리지도 않나보다 ㅋㅋ'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2.13 아이럽 파스타 수원경희대점 (10)
토요일, 타남매가 한자시험을 봤습니다.

원래는 타돌군이 6급 (300자)을 따기 위해 보는 것이었고, 타순양은 경험삼아 8급 (50자)을 시험보는 것이었는데, 타돌군이 겨울방학동안 공부를 제대로 하지 않는 바람에, 타순양이 메인이 되었고, 타돌군은 이왕~ 돈내고 접수를 했으니 한번 시험이나 봐라! 거꾸로 되었답니다. ㅋㅋ

타순양은 항상 어려워하던 획순서를 하나 틀렸다고 하며, 타돌군은 공부 제대로 안했으니 당연히 잘 못봤다고 하네요. ㅋㅋ
다음 여름방학을 목표로, 타돌군은 6급에 다시 도전, 타순양은 7급에 도전할 예정입니다~

시험 끝나고, 근처 아이럽 파스타(수원경희대점)에서 타남매가 좋아하는 까르보나라 스파게티를 먹었습니다. 항상 스파게티를 3개 시키면 남아서 저만 1.5인분에서 2인분을 먹었기에, 이번엔 스파게티 2인분과 케이준 샐러드를 시켰습니다. 처음엔 안먹는다던 타돌군~ 케이준 샐러드에 들어있는 치킨 맛을 보더니, 맛있다고 골라가면서 먹네요. 타돌군의 그런 모습을 지켜보던 타순양! 슬쩍 맛을 보더니 맛있다고 합니다. ㅋㅋ

까르보나라 스파게티 두접시가 나오고, 타남매는 각자 하나씩 끌어안고 먹기 시작합니다. 어! 근데, 타돌군, 타순양이 생각보다 많이 먹네요. 타돌군은 90% 이상, 타순양은 80% 이상을 먹었습니다. 크억! 그래도 시험보고 왔다고 머리를 써서 배가 고팠던 것일까요? ㅎㅎ 그 덕분에 타남매 남기면 먹으려고 했던 제 계획에 차질이 생겨, 샐러드는 실컷 먹었지만, 스파게티는 몇 포크 못먹었네요. ㅋㅋㅋ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11.02.13 06: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잇었겠다.
    스파게티, 별로 좋아하는 메뉴가 아닌데
    요즘 땡기는 걸 보면 살찌려는 듯. -.-;;

    아이들 식사량은 예측 불가예요.
    그래서 전 늘 좀 모자란듯 주문하죠.
    저랑 아들램은 아직도 1인분으로 해결.
    그 아이가 밥먹기 시작한 후부터 초등1학년이 될때까지. ㅋㅋ
    그래도 뷔페같은 경우는 머리수만큼 따박따박 돈을 내야 하니
    아까워요.

  2.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1.02.13 15: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파~게티네요... 아.. 한자시험... 초등학교 다닐때 5급 떨어지고

    씁쓸하게 생각하고 있는 검정시험입니다.. 요즘에는 취학전인 아이들이랑 저학년 아이들도

    국가공인급에 도전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더군요..(4급이였나?부터 인정해주는걸로 알고있는데..;)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1.02.14 12: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5급까지 도전했었군요. ㅋㅋ
      국가 공인급은 3급부터라고 하더라구요~
      저도 6급에서 모르는 글자(읽는거)가 가끔 보이고,
      5급 위로 올라가면 더 몰라서~ ㅋㅋ
      타남매 한자 공부시키면서 저도 조금 되긴 하더라구요
      하지만, 저 역시 쓰는 건 쥐약이라~ ㅎㅎ

  3. 구름 2011.02.13 15: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여운 타남매~^^
    타돌군 나름 열공하지않음 까딱 타순양한테 따라잡힐수도 있겠군요^^

  4. BlogIcon 와이군 2011.02.14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돌군, 타순양 먹는거를 보는데 제가 다 흐뭇하고 그러네요.
    타순양 머리가 좋은듯한데 타돌군 분발해야겠는데요.
    오빠의 체면과 권위가 위협받으면 어쩔... ㅋㅋ

  5. BlogIcon 전그레 2011.02.14 2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맛있겠다ㅜㅜ
    저도 옛날 생각나네요.
    어렸을 때 수원 아주대에 수학 시험보러 갔다가 시험 끝나고 근처 닭갈비집에서 닭갈비 먹었던 기억이요..ㅋㅋ
    아마 타돌군, 타순양도 아빠와 함께 다녔던 곳들이 모두 추억으로 남겠죠? ^^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1.02.16 08: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 닭갈비~ 저도 그거 좋아하는데, 아직 타남매가 못먹어서..
      어서 빨리 커서 닭갈비 같이 먹으러 갔음 좋겠네요. ㅋㅋ
      추억으로 남아야 할텐데, 몇년전에 열심히 데리고 돌아다닌 것은 너무 어려서 그런지 지금 기억이 거의 없대요. 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