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트랜스포머2'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6.25 영화 "트랜스포머2 : 패자의 역습" (Transformers:Revenge of the Fallen) (2009) (10)
어제 6월 24일은 영화 "트랜스포머" 2탄이 개봉하는 날이었습니다. 자주 가던 동네 극장들의 저녁 시간대 대다수 좌석이 이미 예매가 끝났고, 보통때 사람이 많지 않던 극장까지도 엄청난 좌석 점유 현황을 보였습니다. 일이 늦게 끝나 결국 밤 10시 10분 타임을 보게되었는데, 영화가 러닝타임 140분을 자랑하다보니 밤 12시 40분 정도에 영화가 종영되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시간에 극장안 좌석이 거의 매진이었습니다. 트랜스포머의 열풍이 돌아왔다는 것이 실감이 되더군요.

140분이라는 긴 러닝타임이 결코 길게 느껴지지 않았으며, 쉴새없이 쏟아지는 오토봇과 디셉티콘의 변신과 전투 때문에 볼거리가 상당하였습니다. 시사회때의 악평이나 감독/배우들의 프로모션 내한시에 좋지 않았던 이야기들은 영화를 보고 난 다음 쑤우욱~ 들어간 듯 보입니다. 물론, 줄거리가 보다 탄탄했으면 더 좋았겠지만, 사람들이 "트랜스포머" 시리즈에 바라는 것은 줄거리라기 보다는 액션과 그래픽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그 점에서는 확실하게 보여주고 있습니다. ^^


새로운 인물(로봇물?)도 많이 등장합니다. 착한 로봇인 오토봇들도 몇몇 더 나오고, 나쁜 로봇인 디셉티콘도 많이 나옵니다. 특히, 영화 원제목에 나온 Fallen(폴른)도 등장합니다. 처음에는 패자의 역습이라고 해서 Fallen이 패자를 뜻하는 줄 알았더니만, 디셉티콘측의 우두머리격이라 할 수 있는 로봇의 이름이더군요. -.-

중간 중간 웃을 수 있는 포인트도 여러군데 나오고, 조금은 답답한 장면들도 좀 있긴 합니다. 영화 내용은 이곳 저곳에 상당수 뿌려져 있어 소개할 필요가 없을 듯 하며, 영화를 보고 난 느낌은 한마디로 통쾌합니다. ^^ 그동안 기다린 보람이 충분이 있습니다.

원래 원작 만화에서 줄거리가 어찌되는지는 모르겠지만, 디셉티콘의 우두머리 Fallen만 죽었지, 그 일당은 상당수 살아남아 도망쳤기 때문에 계속 시리즈로 나올 듯 합니다. (벌써 찍고 있나요??? ^^;)

p.s.
   1. 원래 나쁜 디셉티콘 편이었다가 미카엘라(메간 폭스)에게 붙잡혀 애완 로봇으로 변한 애(이름 모르겠음. ㅋㅋ) 정말 귀엽지 않았나요? 특히, 치와와처럼 달라붙을때는... ㅋㅋㅋ
   2. 툭탁 툭탁 싸우는 쌍둥이 로봇들도 인상적이었죠.
   3. 미 정부에서 보관하던 큐브 조각 말고, 샘이 보관하던 큐브 조각은 어디로 갔나요? 그대로 샘이 가지고 있는 건가요?
   4. 마지막에 옵티머스 프라임과 폴런의 대결은 좀 싱거웠습니다. 옵티머스 프라임은 디셉티콘에게 죽었는데, 오래된 로봇과 부품이 합체되었다고 상대 우두머리인 폴런에게 그렇게 쉽게 이기다니...
   5. 샘 일당을 미국에서 이집트로 데리고 온 오래된 로봇.. 그건 순간이동 초능력이었나요? 아무리 과학 기술이 발달했다고 해도 로봇이 초능력을??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무비조이 2009.06.25 08: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도 리뷰에 재미도는 좋은 점수를 주었지만..
    이런 상태로 또 3편이 나온다면..
    그때는 완전히 다른 평가를 받을 수 있다는 생각이듭니다 ㅠㅠ

  2. yeppi369 2009.06.25 1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
    보.
    고.
    싶.
    으.
    당.
    ^_____________^

    타조님 리뷰보고 나니 즐겁게 가벼운맘으로 보러가야겠당...요런 생각듭니당...^^

  3. BlogIcon bong 2009.06.27 0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보고나서 그 돌맹이의 행방이 궁금해지긴 하더군요~~ㅎㅎ
    리뷰 잘 봤슴다~~ 트랙백 걸고 갑니당^^

  4. BlogIcon 미로속의루나입니다 2009.06.28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이 영화 봐야되나 말아야 되나 고민하고 있었는데, 타조님 리뷰를 보니 재미있을 것 같네요. 스토리는 중간 정도 가겠지만 역시 액션이 훌륭하다고 하니 당기네요. ㅋㅋ 여름엔 호쾌액션으로 더위를 날려버러야 해요. ㅋㅋㅋ

  5. BlogIcon 잠본이 2009.07.01 22: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그 RC트럭으로 변하는 녀석은 Wheelie(휠리 혹은 윌리)

    3. 그 파편은 샘이 미카엘라에게 맡겨뒀다가 다시 찾아서 박물관에서 젯파이어 영감 되살릴때 사용
    (따라서 이제 남아있는 파편은 하나도 없습니다)

    4. 일단 a) 폴른의 유일한 약점은 '프라임'에게 당하면 죽을 수 있다는 것이라고 언급되었고 b) 3.에서 얘기한바와 같이 올스파크 파편의 힘으로 살아낸 젯파이어의 생명핵을 이식받았으니 좀 파워업도 했을 것이고 c) 폴른이 우주에서 빈둥거리고 메가트론이 바닷속에서 잠자는 동안 옵대장은 2년 넘게 실전경험을 쌓았으니 뭐 그러려니 합니다 OTL

    5. 순간이동이 맞긴 한데 설명이 충분치 못해서 좀 당황스럽죠.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09.07.04 1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렇군요. 근데, 파편이 한번 사용되면 없어지는 거였나요? 계속 남아있는게 아니구? 우잉~
      저도 폴른이 프라임에게는 죽을 수 있단 말을 듣긴 했는데, 폴른도 프라임이라면서 왜 그런지는 좀.. 이해가 안가더라구요. ㅎ
      친절한 답변 감사드립니다. ^^ 많이 이해가 되었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