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어제 저녁 타남매와 같이 저녁 산책을 나갔다가 초승달을 보고 달사진 생각이 나서 찍은 것입니다.
얼마전의 슈퍼문 보름달이 벌써 3주가 지나갔네요.

얼마전까지만해도 초승달과 그믐달의 차이를 제대로 몰랐는데 (머~ 지금도 알쏭달쏭이지만요 ㅋㅋ)
타돌군이 조금 설명을 해줘서 다르다는 것을 알았고,
인터넷에서 검색하니 바로 차이점이 나왔습니다.

초승달은 영어로 Crescent moon 또는 New moon이라고 하며,
주로
저녁 시간 서쪽 하늘에서 잠시 볼 수 있다고 합니다.

그믐달
은 영어로 Dark moon 또는 Old moon이며,
새벽 해뜨기전 동쪽 하늘에서 잠시 보인다고 하네요.

이것만 기억하고 있으면 초승달과 그믐달을 구분할 수 있을 듯 합니다. ㅎㅎ

초승달이다보니, 달이 서쪽으로 기우는 속도가 상당히 빨랐습니다.
사진을 몇장 찍고 카메라 조작을 잠시 하고 나면, 어느새 아래쪽으로 내려가 있어,
다시 삼각대 조정을 해야 했으며, 결국엔 앞쪽의 아파트와 나무에 가려서 찍을 수가 없었습니다.
며칠전 해가 저무는 속도가 빠른 것을 느꼈는데, 달이 저무는 속도 또한 만만치 않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

초승달을 밝기에 따라 3가지 버젼으로 올려봅니다.
보름달은 달의 전체 모습(토끼가 떡방아 찧는)을 볼 수 있다면,
초승달은 달의 분화구(크레이터)를 볼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생각보다는 분화구가 또렷하게 잘 안나왔네요 ^^;)

지난번 슈퍼문 보름달때 찍은 사진과 비교하면, 저 부분이 어디인지 대략 보이실겁니다.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13sec | F/5.8 | ISO-1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8sec | F/5.8 | ISO-1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5sec | F/5.8 | ISO-100




보름달/반달 보기



앞으로 종종 달의 기우는 모습을 찍어서 보여드리겠습니다.
이번 기회에 달에 대해 공부를 좀 더 해야겠네요. ㅎㅎ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글리체 2012.05.26 0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직접 찍으셨단 말씀?
    백과사전에 나와 있는 달 같습니다.

  2. 구름 2012.05.26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초승달은 오를쪽이 볼록~ 제가 구별하는 방법이예요^^ 그나 타돌군에게^^서 배웠다니 아이 키우신 보람을 느끼셨겠어요^^;;

  3. Lilychoi 2012.05.28 1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멋진데요! 초승달에서는 약간 구 모형도 보이는 것 같아요^^
    그리고 분화구도 잘 나왔어요^^~

  4. 너구리 2018.05.20 03: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까 왠지 크고 가깝게 느껴졌던 달이 생각나서 어제 음력 날짜 달모양 검색하다가 보게 되었는데 사진이 아주 멋지네요. ^-^b 6년 전이지만 달은 안늙고 예쁘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