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그동안 푸치니 오페라만 보아오다가 이번에 처음으로 베르디 오페라를 보았습니다.

선이 굵고 스케일이 제법 큰 "아이다" 공연이라 기대를 잔뜩 하고,

토요일 저녁에 아는 동생과 함께 관람을 갔습니다.

 

 

오페라 "아이다"는 이집트의 수에즈 운하 개통을 기념하기 위해, 이집트에서 베르디에게 의뢰한 것이라고 합니다. 처음에 베르디는 이집트를 믿지 못해서 거절을 했다가, 프랑스의 이집트학 연구가인 오귀스트 마리에트의 소설 초고를 읽어보고 수락을 하였다고 합니다. 수에즈 운하 개통 2년후에 초연을 하였는데, 대성공이었다고 하네요.

 

 

짤막하게 공연 소감을 말하자면,

푸치니의 서민적인, 대중적인 오페라인 "라보엠", "푸치니"와는 다르게 이집트 왕궁에서 벌어진 사건이라, 웅장한 음악과 무대가 인상적이었습니다. 대중들에게 많이 알려진 노래인 '청순한 아이다', '이기고 돌아오라', '개선 행진곡' 등이 나올때는 특히나 귀가 쫑긋하게 되었습니다. 아침 일찍부터 청계산을 올라갔다왔고, 오후에 사무실에 출근하여 일까지 하여 피곤했지만, "아이다"의 1~4막은 지루하거나 졸릴 틈을 만들어주지 않았습니다. ^^

 

주요 등장인물은 에티오피아 공주인 '아이다', 이집트 장군인 '라다메스', 이집트 공주인 '암네리스' 이 3명이 삼각관계에 얽힌 주인공들입니다. 아니, 아이다와 라다메스가 서로 사랑하는데, 암네리스가 그걸 질투하고 방해하는 것이니 삼각관계는 아니군요. ㅋㅋ 이들 외에는 이집트 제사장인 '람피스'도 있었고, 후반부에 아이다의 아버지인 에티오피아왕인 '아모나스로'도 주요 인물중 하나입니다. 이집트왕도 주요 인물인데, 이름이.. 그냥 이집트 왕? ^^;

이들의 노래뿐만 아니라 무녀들의 춤도 있어서 볼거리도 좋았습니다.

 

 

"아이다" 공연 포스터를 붙여놓은 곳입니다. 공연 관련 팜플렛을 나름 소장본으로 잘 만들어서 조금은 비싸게 판매하고 있더라는... 그래도 책자 자체가 소장가치가 있어 보여 좋았습니다. ^^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800

 

 

금, 토, 일 3일동안 공연인데, 제가 본 공연인 토요일의 출연진입니다.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200

 

 

관객들이 사진을 찍을 수 있게 이렇게 마련되어 있습니다.

금요일, 일요일의 주요 출연진 사진입니다.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200

 

 

토요일의 주요 출연진 사진. 급히 찍느라 흔들렸다는.. ㅠ.ㅠ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200

 

 

이곳을 배경으로 관객들이 사진을 찍었습니다.

관객들이 들락날락 하는 사이에 찍느라 이 사진도 살짝 흔들렸네요. ^^;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320

 

 

1층 로비에서 올려다본 모습입니다. 둥그런 원형 모습이 나름... ㅎㅎ

다음엔 원의 한 가운데에서 올려다보고 한번 찍어봐야겠습니다. ㅋㅋ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500

 

 

2막이 끝나고 휴식 시간에 객석쪽을 찍어보았습니다.

이렇게 보니, 2층의 박스석도 괜찮아 보입니다. 표를 팔았는지는 모르겠지만요 ㅋ

전 1층 왼쪽 박스석에서 보았다는...

참고로 1층 박스석은 자막과 무대를 한번에 보기에 좋았습니다.

사이드가 살짝 안보이는 단점은 있지만, 메인 무대는 가운데여서 괜찮았습니다.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800

 

 

박스석과 2,3,4층 관객석의 모습입니다. 

이렇게 보니, 의외로 3층 앞자리가 괜찮아 보였습니다.

시야가 다소 아래쪽이긴 하지만, 자막과 무대를 한번에 볼 수 있는 듯한.

1층 맨 뒷자리보다는 오히려 무대가 더 괜찮게 보일 듯 합니다.

물론, 제가 직접 보는 시야가 아니라서.. ㅋㅋ

자리 배치도상 그렇다는 이야기입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3층 앞자리를 이용해봐야겠다는 다짐을 살짝 합니다.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800

 

 

마지막 커튼콜때의 모습입니다.

맨 앞에 계신 분이 '아이다'역을 맡으신 분입니다.

SAMSUNG | SM-A700S | 1/60sec | F/2.0 | ISO-800

 

앞쪽에 뒤돌아 계신 분이 지휘하신 분,

참고로, 박스석에서 보니 오케스트라석이 조금 보이고, 지휘자의 상반신이 보여서 좋았습니다.

역동적으로 지휘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

SAMSUNG | SM-A700S | 1/120sec | F/2.0 | ISO-800

 

주요 출연진들이 손을 잡고 마지막 인사를 하고 있습니다.

SAMSUNG | SM-A700S | 1/60sec | F/2.0 | ISO-800

 

SAMSUNG | SM-A700S | 1/60sec | F/2.0 | ISO-800

 

SAMSUNG | SM-A700S | 1/60sec | F/2.0 | ISO-800

 

SAMSUNG | SM-A700S | 1/60sec | F/2.0 | ISO-800

 

SAMSUNG | SM-A700S | 1/60sec | F/2.0 | ISO-800

 

디카를 가져가지 않아, 폰카로 찍어 사진이 살짝 아쉽긴 합니다. ㅎㅎ

 

 

공연 끝나고 예술의 전당앞에 있는 육교를 건너며 야간 남부순환도로를 한번...

SAMSUNG | SM-A700S | 1/15sec | F/2.0 | ISO-25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