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빌 에반스의 Trio 64 앨범입니다. 게리 피콕, 폴 모션과 함께 1963년 12월에 어느 클럽에서의 공연 실황입니다. 64년에 발매되어 앨범 제목은 Trio 64

12월 공연이다보니 캐롤도 한곡 연주됩니다. Santa Claus is coming to town... 고전 뮤지컬이나 영화에 사용된 곡이나 스탠다드 곡을 주로 연주합니다

스콧 라파로와 함께 빌 에반스 트리오의 최전성기였던 시절 함께 했던 폴 모션은 이 앨범이 빌 에반스와 함께 한 마지막인듯 합니다. 이후 폴 블레이, 키스 자렛과도 함께 했네요

사실 키스 자렛 트리오 최전성기는 잭 디조넷, 게리 피콕이 함께한 80-90년대이지요. 빌 에반스와 함께 한 이 멤버들이 폴 모션은 70년대에, 게리 피콕은 80년대 이후 키스 자렛이랑도 함께 했네요


#빌에반스 #빌에반스트리오
#폴모션 #게리피콕 #재즈음반 #billevans #billevanstrio #paulmotian #garypeacock #trio64 #billevanstrio64 #재즈피아노트리오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영국 그룹 Elder Kindred의 유일작인 1973년 앨범 Kindred Spirits입니다. 5명의 멤버가 모여 프로그레시브락 사운드에 포크, 재즈 등이 살짝 믹스되어 다소 추억이 느껴지는 올드한 느낌의 70년대초 락 사운드를 들려줍니다. 수록곡은 71년과 73년에 녹음한것이라고 하네요. 이들에 대해 아는건 거의 없습니다 ㅎ 키보드와 기타 소리가 귀를 사로 잡으며 읊조리는듯한 보컬은 다소 몽환적이기도 합니다


#출근길음악 #출근음악 #elderkindred #kindredspirits #britishrock #브리티쉬락 #프로그레시브락 #영국락밴드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Electric Light Orchestra (E.L.O.)의 창단 멤버이기도 했던 로이 우드 (Roy Wood)의 1975년작 두번째 솔로 앨범 Mustard입니다

제프린과 함께 ELO를 만들었으나 1집 발표하고 금방 떠나버렸네요. 이후 솔로 활동과 그룹 활동을 했는데 영국에서만 인기를 얻었을뿐 다른 곳에서는 그리 큰 상업적 성공은 거두지 못했네요. 차라리 ELO에 남았던게 더 ㅎ

음악은 ELO 때도 그랬지만 비틀즈스러운, 락인데 약간 클래시컬한.. 영향을 받았다는 비치 보이스 냄새도 살짝.. 이런 사운드입니다

흥겹게 듣기 좋습니다 ㅎ

#로이우드 #roywood #mustard #roywoodmustard #electriclightorchestra #로이우드두번째솔로 #roywood2ndsoloalbum #락음반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