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어제(14년 12월 29일) SBS 힐링캠프에 K팝스타 시즌1, 시즌2, 시즌3의 Top3가 대거 출연하였습니다.

시즌1의 Top3인 박지만양, 이하이양, 백아연양.

시즌2의 우승자인 악동뮤지션 (나머지 Top3중 2등 방예담군은 아직 어리고 트레이닝중,

3등 앤드류 최는 작곡가 출신답게 작곡에 힘을 쏟는다는 얘기도 들리더군요..)

시즌3의 Top3인 버나드박, 샘김, 권진아양.

총 7팀이 출연하여 입담과 춤, 노래 솜씨를 뽐내었습니다.

 

저와 타남매가 좋아하는 악동뮤지션과 권진아양이 출연하여,

밤 12시가 훨씬 넘었는데도 잠을 자지 않고 타남매가 꿋꿋하게 끝까지 시청하였습니다.

타남매도 시즌1부터 지금 시즌4까지 거의 빠지지 않고 시청을 해온 왕팬입니다 ^^

 

개인적으로 가장 인상에 남았던 것은 악동뮤지션 이찬혁군과 박지민양의 춤이었습니다. ㅋㅋ

찬혁군은 예전부터 춤을 잘춘다고 말했는데, 어제도 여지없이..

그리고는 환상적인 춤솜씨를 보여주었습니다 ^^ 전 찬혁군의 춤솜씨 인정!

 

권진아양은 처음에 수줍은 듯 있더니,

엑소의 '으르렁' 음악이 흘러나오니 신들린 듯한 으르렁 댄스를 춰서 깜짝 놀랬습니다 ㅋ

 

노래는 같은 안테나 소속사인 샘김의 기타 반주에 맞춰 불렀습니다.

처음엔 샘김과 듀엣으로 Ariana Grande 의 'Almost is never enough'를 멋진 하모니로 불러주었고,

(요즘 Ariana Grande가 대세? K팝스타 시즌4의 참가자들도 종종 그녀의 노래를 불렀는데 말이죠..)

마지막에는 어머니가 좋아하는 이문세씨의 '깊은 밤을 날아서'를 샘김의 기타 반주에 맞춰 불렀습니다.

저는 'Almost is never enough'를 들을때, 역시 권진아야~ 라는 감탄이 절로 흘러나왔습니다.

 

 

방송 화면에서 캡쳐한 사진 몇장을 올립니다.

(권진아양 공식 팬카페 엔젤 보이스의 킬로정님께서 올린 사진을 가져왔습니다!)

 

 

으르렁 댄스 출때의 진아양 모습입니다.

표정이 확~ 달라지는군요 ^^

 

 

 

성형 수술 얘기 나오면서 언급한 진아양의 멘트입니다. ㅋ

 

Ariana Grande의 'Almost is never enough'를 부를때의 모습~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거의 마지막 부분, 이문세씨의 '깊은 밤을 날아서' 부를때의 사진입니다.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2, 64, 5211 (KOR)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15.01.01 09: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엥. 출연자를 보니 저도 다시 보기 해야겠네.
    저는 이하이만 나오는 줄 알고, 뭐야, 걔가 왜 힐링캠프에 나와?!!라며 의아해 했다는. ㅋㅋㅋ
    새해 복 많이 받으셈~



성시경씨와 권진아양이 함께 부르는 '잊지 말기로 해'의 뮤직비디오 티저가

유튜브에 공개되었습니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미리 공개된 티저는 33초짜리로 짤막하지만,
성시경씨와 권진아양이 직접 출연하여 노래 부르는 모습도 있고,

아마도 약간의 스토리도 담겨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12월 3일까지 기다리기 힘드신 분들은 짧은 티저이지만, 이걸로 귀를 예열하시길.. ^^


성시경 - 잊지 말기로 해 (with 권진아) -Teaser-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