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독서'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11.28 러버덕 (톨로 오리) : 책 읽는덕! (2)
  2. 2008.10.11 인터넷? TV? 책? (6)

겨울은 독서의 계절~
나 책 읽는 덕! 그래서 난 독서덕!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160sec | F/2.5 | ISO-40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iller 2014.11.28 06: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스페인은 건축이다"?ㅎㅎ 저도 갖고 있는데. 스페인 가고 싶다. 내년에는 에볼라 이슈가 없어야 할텐데.

인터넷? TV? 책?

타조생각 2008. 10. 11. 01:52
조금 일찍 들어오는 밤이나 늦은 밤이나 집에 들어오면 고민이 된다.
인터넷을 해야 하나? 미니 시리즈를 봐야 하나?
특히나, 즐겨보는 미니 시리즈의 경우는 더 갈등이 된다.
아니? 무슨 갈등? 미니 시리즈 본 다음 인터넷 하면 되지~~ 라고 생각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막상 집에 들어오면 TV 리모콘보다는 PC의 파워버튼을 먼저 누르게 되더라는...
회사에서도 많은 시간을 인터넷을 하면서 보내지만, 집에서도 그렇다니...
이건 확실히 인터넷 중독인 것 같다.

초창기에는 취미생활인 음악을 위해서 주로 인터넷을 했었지만,
블로그를 시작한 이후로는 블로그, 카페에 쏟는 시간이 상당해졌다.

그러다보니, 생겨난 부작용!
책 읽을 시간이 나지 않아 1년에 기껏해야 2-3권 읽으면 많이 읽는거라는.. ㅠ.ㅠ
책을 읽어보겠다는 마음으로 읽고 싶은 책을 몇권 주문해놓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책상위에 쌓여가기만... 요즘은 아예 책을 사지도 않는다는.. 에휴~

예전에는 TV를 멀리해야 독서를 하게 된다였는데,
이제는 인터넷을 멀리해야 독서를 하게 된다고 바뀐 것 같다.

한때 TV를 '바보상자'라 부르며 집에서 TV 보지 않기~ 뭐 이런 운동도 한 것 같은데,
인터넷이 '바보상자'는 아닌 듯 하다.
'정보의 바다'라는 이름에 걸맞게 인터넷으로 많은 것을 얻을 수 있어서?
그렇다면, 혹시... 독서보다도 더 많은 정보를 인터넷으로 얻을 수 있지 않을까?
'책은 마음의 양식'에서 '인터넷은 마음의 양식'???
음.. 아무래도 좀 어색하긴 하다. ㅎㅎ

조금 고민스럽긴 하지만, 아직까지는 책이 마음의 양식이라고 보여진다. ^^;
올해가 가기전에 책을 한권 읽어봐야겠다!!!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구름 2008.10.11 14: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 종류의 모니터를 조금 멀리해야한다고 생각해요.
    저도 생각만, 티비도 잘 보고 컴도 끼고 살고 ㅜㅜ

  2. 앤슬리 2008.10.13 0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저도요. 사놓은 책이 6권 정도는 된다는;; 배송료 아낀다고 사고 싶은 책 있으면 같이 주문했다가 정작 읽고 싶어 산 책도 안 읽고;;;;;

  3. miller 2008.10.19 2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 다 하는 고민이구나.
    저도 그런데..
    다만 전 pc보다는 TV에 더 손이 가는 편이죠.
    그래도 드라마 안 보면 무슨 낙으로 살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