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스마트폰 악세사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6.02 엑스페리아 아크 차량용 충전기, 스킨 (12)
스마트폰이 확실히 기존 폰보다 배터리가 많이 닳는 듯 합니다.
앵그리 버드를 하거나, 사진 등을 보고 있으면 배터리 줄어드는 것이 느껴집니다. ㅋ
특히, 앵그리 버드~ 이걸 좀 하게 되면 배터리가 휘리릭~ 줄어듭니다.
(전 원래 게임을 하지 않는데, 우연히 깔게된 이 게임은 중독성이 있더군요. ㅎㅎ)


암튼, 회사에서도 USB 충전케이블을 하나 비치해놓고 중간 중간 충전을 하는데,
집이나 회사가 아닌 다른 장소에 오래 가 있을 경우가 문제였습니다.
그래서, 차량용 충전 케이블을 하나 구매하려고 맘먹고 인터넷을 뒤지다가 발견한 충전기입니다.
3천원 정도의 충전기도 있었지만, 너무 저렴해서 찜찜하여 만원이 조금 넘는 제품으로 골랐습니다.
머~ 비싸다고 충전이 잘되거나 이런건 아니지만서두, 비싼 스마트폰 보호차원에서.. ㅋ
대부분의 충전 케이블은 검은색인데, 하얀색인 것도 맘에 들었습니다.
충전 케이블이 배송되어 와서 보니, 일본산이더군요.
어쩐지 비싸다 하였더니만 물건너 온 것이었습니다.

생각보다 간단히 생긴(충전 케이블이 사실 거기서 거기지 ㅋㅋ) 모양에 실망하기도 하였지만,
투명 플라스틱 케이스에 덕지 덕지 붙여진 XPERIA 문구를 보니 그래도 위안이 되었습니다. ㅋㅋ





충전 케이블의 모양입니다. 줄이 너무 길더라는.. 쩌업!
실제로 보면 하얀색이 깔끔하고 이쁩니다. ^^



차량용 충전 케이블에 이어 스마트폰을 위해 지른 것이 스킨입니다.
핸드폰 판매처에서 보내온 젤리 케이스가 있었지만, 맘에 들지 않아 살펴보던중,
스x니스킨이라는 사이트에서 여러가지 핸드폰 스킨을 판매하는 것을 알게 되어,
그중에 하나를 골랐습니다. ㅎ

젤리 케이스보다 충격 보호에는 조금 약하지만, 케이스의 스크래치 방지에는 더 좋을 듯 하고,
무엇보다도 톡~ 튄다는 점에서 ㅋㅋ 맘에 들었습니다.
스킨이 생각보다는 두꺼운 편이라 붙이는데도 큰 어려움이 없었네요.
각종 hole이나 기능이 있는 곳에 철저하게 모양을 맞춰 잘 디자인되어 있었습니다.
스킨은 아주 맘에 드는데, 단지...
스킨을 먼저 붙인터라 이 위에 액정보호필름을 붙일 수 없어서 안타깝네요. ㅋㅋ
보호필름을 먼저 붙였어야 하는데.. 흐~~

스마트폰뿐 아니라 여러 피쳐폰용도 스킨을 제공하고,
또 자신만의 그림을 보내 주문제작도 가능하더군요 (물론, 가격은 조금 더 비싸겠죠? ㅋ)



 

'사진들 > Other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쟁반 해물 짬짜면  (12) 2011.07.14
베스킨~ 빙수~  (16) 2011.06.27
엑스페리아 아크 차량용 충전기, 스킨  (12) 2011.06.02
토요일 오후 타순양의 줄넘기~  (13) 2011.04.11
오랜 이웃으로부터 받은 뒤늦은 생일 선물 (화장품)  (6) 2011.03.12
결혼 축하~ ST!  (12) 2011.03.08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11.06.02 14: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킨 귀엽다.
    커피 중독이에요?
    음.. 중독 무써운데.

  2. BlogIcon 와이군 2011.06.02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양을 보니 표준이라 다른 폰들도 충전될것 같습니다.
    인터넷 조금 하다보면 밧데리가 쭉쭉 닳아져서리 요즘 충전기에 그냥 꽂아놓고 사는듯 합니다.
    혹시나 해서리 아직도 음악은 아이팟으로 듣는답니다 ㅋㅋㅋ

  3. 카이파 2011.06.02 17: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울신랑도 아크폰에 관심 많은데... 어떤가요 타조님?
    지금있는 스맡폰 바꾸려하는데 이리 재고 저리 재다가 세월 다가겠습니다. ㅎㅎ

  4. BlogIcon 글리체 2011.06.03 11: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게임만 하지 마시고 카페 좀 와 보세요^^
    완전 기존 릭 팬이라고 하는 회원보다 몇수 위이신 분이 새로운 회원이 되셨습니다.
    저는 감동의 도가니탕인데...

  5.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1.06.03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요새 가만히 놔둬도 발열이랑, 한번에 엄청난 3G를 잡아먹는것때문에 미치겠더라고요...

    그냥 꺼놓고 충전기만 껴놓아도 기기 자체의 발열이 엄청나고.. 기기 온도때문에 충전 비활성화는 다반사고... 그래서 결국 또 언제 시간날때 A/S센터나 가볼려합니다.

    (요즘에는 이 발열때문에 미치겠어서 간간히 핸드폰을 냉장고에 넣어두기도 한다는..;;)

  6. 앤슬리 2011.06.11 2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전 핸드폰도 아담하니 귀여웠는데 말입니다. ㅎㅎ
    지금 폰은 이뿌네요. 스마트폰을 쓰시니 스마트하십니당. 전 아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