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15sec | F/4.0 | ISO-400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15sec | F/4.0 | ISO-400

 

 

 

오늘은 프랑스 출신의 천재 바이올리스트였다는 Ginette Neveu (지넷 느뵈)의 음반을 소개합니다.

 


1919년 8월 프랑스에서 태어난 그녀는 (여자입니다 ^^), 만 30세인 1949년에 비행기 사고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어릴때부터 천재적인 솜씨를 뽐내던 그녀는 1935년 10대 중반의 나이에 비에니아프스키(Wieniawski) 바이올린 콩쿠르에서 20대 중반의 한창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던 다비드 오이스트라흐(David Oistrakh)를 큰 점수차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하였다고 합니다. 오이스트라흐조차도 그녀의 솜씨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합니다.

 

안타깝게도 미국으로 연주여행을 떠나던 도중 비행기 추락으로 세상을 떴다죠.

그녀는 프랑스 출신답게 우아한 연주 솜씨가 돋보였다고 합니다.

30세의 나이로 세상을 요절한 탓에 남아있는 음반이 많지는 않습니다.

그중 바이올린 협주곡 음반은 아래와 같다고 합니다.


45년 11월 시벨리우스 협주곡 (필하모니아 오케스트라, Walter Susskind)
46년 8월 브람스 협주곡 (필하모니아 오케스트라, Issay Dobrowen)
48년 4월 브람스 협주곡 (프랑스 국립 오케스트라, Roger Desormiere)
48년 5월 브람스 협주곡 (라디오 함부르크 교향악단, Hans Schmidt-Isserstedt)
49년 5월 베토벤 협주곡 (라디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Willem van Otterloo)

49년 6월 브람스 협주곡 (헤이그 레지던티 오케스트라, Antal Dorati)
49년 9월 베토벤 협주곡 (바덴 바덴 남서 독일 방송교향악단, Hans Rosbaud)

 

짧은 시간 활동하다보니, 시벨리우스, 브람스, 베토벤 3개의 협주곡 녹음만 남아있나 봅니다.

그중에서 브람스 바이올린 협주곡은 무려 4개의 음반이 나와있다고 합니다.

 

오늘 소개하는 브람스 바이올린 협주곡은 1948년 5월 3일 실황 연주 녹음반입니다.

북독일 방송 교향악단을 이끌며 이름을 떨쳤던 한스 슈미트 이세르슈테트의 지휘로

라디오 함부르크 교향악단과 함께 한 연주입니다.

이세르슈테트 덕분인지 북부 독일의 중후한 연주와 잘 어울린다는 평을 받고 있습니다.

 

저도 아직 이 LP 음반은 들어보지 못했습니다. ^^;

25년전쯤 구입한 EMI 발매의 CD에 담겨있는 46년 녹음 Dobrowen 지휘 음반만 들어보았습니다.

참고로, 이 음반에는 커플링으로 시벨리우스 협주곡도 들어있습니다 ^^

 

조만간 오디오를 업그레이드하여 이번 이세르슈테트 지휘 음반도 들어볼 예정입니다.

무척 기대하고 있습니다. ^^

 


STIL discothéque STI 4/1 mono LP

 

Johannes Brahms의 바이올린 협주곡

Ginette Neveu (지넷 느뵈)

Hans Schmidt-Isserstedt (한스 슈미트 이세르슈테트)

Radio Hamburg Symphonic Orchestra

1948년 5월 3일 실황 연주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30sec | F/4.0 | ISO-400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30sec | F/4.0 | ISO-400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13sec | F/4.0 | ISO-400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20sec | F/4.0 | ISO-40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DG 111주년 기념반(55cds) 감상의 첫 포문을 드디어 열었습니다. ^^
전 음반을 다 들어보려면 아무래도 순서대로 듣는게 용이할 것 같아서, 1번부터 듣기 시작했습니다.

우선 CD 케이스는 종이로 되어 있습니다. 앨범 커버 사진은 기존 개별판과 동일하며, 뒷면에 'CD 1'이라는 도장이 찍혀있으며, 또한 CD 앞면에도 사진처럼 '1'이라는 숫자가 크게 찍혀있습니다. 속지까지 저렇게 편집 음반처럼 만든 것은 개별판과의 구별을 위해서겠지요. 그래도 숫자가 너무 크게 찍힌게 아닌가 싶네요. ^^;

<Hungarian Dances> - Johannes Brahms

지휘자 : Claudio Abbado
오케스트라 : Wiener Philharmoniker


지휘자는 클라우디오 아바도, 오케스트라도 빈 필하모닉입니다.

"헝가리 무곡"을 예전부터 간간히 라디오를 통해 듣긴 했지만, 제대로 전곡을 들은 것은 처음입니다.
무곡이라는 이름을 듣고 그렇게 땡기지는 않았었는데, 생각보다 의외로 상당한 매력을 지닌 곡이었습니다. 우리에게 많이 알려진 곡은 아마도 5번인 듯 합니다. 누구나 들으면 아~ 할만하다는..

"헝가리 무곡" 21편은 한번에 21편이 다 쓰여진게 아니라 합니다. (당연한 말을.. ^^;) 20세때 헝가리 바이올리니스트와 알게 되었고 그로 인해 집시 음악을 알게 되었으며, 36세때 처음으로 10편을 출간했다고 합니다. 이때는 오케스트라용이 아니라 피아노 곡이었다고 하네요. 엄청난 인기를 끌며 악보가 팔리자, 헝가리 출신 음악가들이 표절이라고 나서며 나중에는 법정 소송까지 벌어졌다고 합니다. 하지만, 편곡으로 발표한 것이기 때문에 브람스의 승리로 끝났다고 합니다. 그래서, "헝가리 무곡"은 작품 번호가 없다고 하네요.. 암튼, 이런 일로 나머지 11편의 출판은 11년이 지난 47세때 출간되었다고 합니다.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앤슬리 2009.10.26 16: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드디어 스타트. ㅎㅎ
    헝가리 무곡 제목은 많이 들어봤지만서도 정확히 어떤 곡인지 모르고 있네요.
    헝가리 가보고 싶습니당.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