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I'm yours
이 노래는 처음 들을때는 그냥 좋다~ 라는 느낌이었으나, 들으면 들을수록 빠져드는 노래인 것 같습니다. 들으면 즐겁고 흥얼거리게 되고 기분도 좋아지게 되구요.

Jason Mraz의 세번째 앨범 "We Sing, We Dance, We Steal Things"에서 첫곡으로 싱글발매된 것인데,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도 대단히 우직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어떤 노래들은 몇주만에 Top10에 진입하고 1위를 차지하고는 하지만, 이 노래는 밑바닥에서부터 꾸준히 올라왔더군요. Hot100 차트 진입한지 13주차인 7월 26일자에 32위로 Top40에 들었으며, 그 뒤로도 꾸준히 20위권과 30위권을 7주동안 머물렀답니다. 20주차인 9월 13일자에 9위로 뛰어오르며 Jason Mraz의 노래중 처음으로 Top10을 기록! 21주차에 6위까지 오르며 최고 순위를 기록합니다.

하지만, 다음주에 바로 13위로 밀려나며 하락으로 진입하는 듯 했습니다. 이후 6주간을 10위권대에서 머무르지만, 순위가 야금 야금 올라옵니다. 그러다가 28주차인 11월 8일자에 다시 10위로 Top10에 재진입했네요. 꾸준히 차트에 머무르며 인기를 얻은 덕분인지 RIAA 플래티넘 마크도 하나 달고 있더라구요. 역시, 이 노래는 단타성이 아니라 꾸준한~ 끈질기게 인기를 이어가는 노래인 듯 합니다. ^^

참고로 I'm yours의 빌보드 싱글차트 순위 변화!

--------------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보는 것임! ^^; --------------->

62-49-44- 32-29-27-32-32-32-24-9-6-13-13-12-16-15-13-10(28주차) ... - 7(40주차)

추가 : 2009년 1월 31일자 빌보드 차트, 40주차인 현재 이 노래는 3주전 Top10에 재진입하여 현재 7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 (엄청난 위력을 발휘하고 있네요)

Jason Mraz - I'm yours 들으러가기 (싸이월드 블로그 링크)

그리고, 심심풀이 땅콩으로.. ㅎㅎㅎ
올해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Hot100 차트에 진입하여 Top40에 가장 오랜 주차까지 머무른 노래들을 골라보았습니다. Top40에 머무른 기간이 오래된 것이 아니라, 싱글 발매되어 Hot100에 진입한 이후 오래된 것이라는.. 저한테 기록이 없어서 그렇지 Hot100 차트에 머무른 걸로 따지면 다들 거의 1년 가까이 차트에 있었던 것이 아닌지... (1년을 52주라고 봤을 경우~)

Timbaland Featuring OneRepublic - Apologize (최고순위 2위, 46주차)

Taylor Swift - Teardrops On My Guitar (최고순위 13위, 46주차)

Finger Eleven - Paralyzer (최고순위 6위, 47주차)

Colbie Caillat - Bubbly (최고순위 5위, 44주차)

Fergie - Big Girls Don't Cry (최고순위 1위, 44주차)

Jason Mraz - I'm yours (최고순위 6위, 55주차)

      => 2009년 5월 16일자 차트, 55주차에 25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음악 > Pop' 카테고리의 다른 글

Pages - Caravan  (2) 2008.11.10
Tahiti 80 - Tune in (from 앨범 "Activity Center")  (0) 2008.11.10
Jason Mraz - I'm yours (빌보드 Hot 100 차트 기록 분석)  (2) 2008.11.07
영화배우이자 가수였던 Phoebe Cates...  (2) 2008.11.05
Fantastique - Mama told me  (2) 2008.10.16
Billy Joel...  (1) 2008.09.2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앤슬리 2008.11.13 16: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꺄. 이 노래 제 컬러링인데. ㅋㅋㅋ
    좋아해요 :)
    제이슨 므라즈 2집에 <geek in the pink>도 좋아요. 이 노래 덕분에 제이슨을 알게 됐죠.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