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10월 어느 가을날 찍은 표
범 나비입니다.
표범 나비는 종류가 너무 많아서 정확히 어떤 종인지는 알기 쉽지 않네요 ^^;
가끔은 아파트 단지내에서도 보이는 표범 무늬입니다.

나비가 앉아있는 노란꽃은 '다알리아 해피 싱글 파티'라는 독특한 이름을 가졌습니다.
영어로는 Dahlia happy single party...
다알리아에서 갈려져나온 것이라고 합니다.
구근(뿌리)으로 번식하는 다년생 식물이라고 합니다.
꽃은 여름과 가을에 걸쳐 노란색으로 핍니다.

둘다 어려운 나비와 꽃이라 더 이상의 설명은 ^^;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400sec | F/4.5 | ISO-2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400sec | F/4.5 | ISO-2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400sec | F/4.5 | ISO-2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800sec | F/4.5 | ISO-2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400sec | F/4.0 | ISO-2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800sec | F/4.0 | ISO-20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14.10.24 1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훌륭한 접사에요. 이렇게 오랫동안 나비가 잘 협조해주네.

추석당일, 오전에 타남매랑 같이 자전거를 타고 분당 탄천길 여행에 나섰습니다.
추석날 오전이라 그런지 탄천에 사람들도 많지 않고 자전거 타는 사람도 거의 없었습니다.
여유롭게 탄천을 가는길 곳곳에 이쁜 꽃들이 피어있더군요.
잠시 쉬는 곳에서 사진 몇장 찍었습니다.

노란 달맞이꽃이 오전인데도 제법 피어있더군요.
원래 달맞이꽃은 저녁에 피었다가 아침에 지는 꼿이라 달맞이라는 이름이 붙은 것인데요.
햇빛을 완전히 받지 않아서인지, 아니면 요즘 기후가 변해서 쟤네들도 변화에 적응한 건지는 모르겠지만요. ㅎㅎ

달맞이꽃은 바늘꽃과에 속하며 남아메리카 칠레가 원산지인 귀화식물이라고 하네요.
보통 여름에 꽃이 피는데, 9월말인데도 아직 꽃이 피어있습니다.
달맞이꽃은 뿌리, 꽃, 씨앗이 모두 건강에 도움이 된다고 하네요.
옛 사람들은 달맞이꽃을 고루 고루 많이 먹었을 것 같습니다. ㅎㅎ

Sony Ericsson | LT15i | 1/32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800sec | F/2.4 | ISO-80


올 6월초에 대학로 낙산공원에 갔다가 달맞이꽃을 보았는데,
어째 그때의 꽃이랑 좀 다른 듯 합니다. 흐~
꽃잎이 4장이어야 하는데, 그때는 꽃잎이 좀 더 있어 보이구요.
꽃 가운데 부분도 좀 많이 다릅니다. ㅋㅋ
(지난 6월초에 본 꽃은 '큰금계국'이었습니다 -.-)


이번에 본 이 꽃이 진정한 달맞이꽃이네요.
지난번 꽃이 뭔지는 다시 찾아봐야겠습니다. (팻말이 붙어있어 그런줄 알았는데.. 음냐~)

달맞이꽃은 꿀도 많은가봅니다.
벌 한마리가 머리를 들이대고 꽃에 있는 꿀을 먹고 있네요. ㅎㅎ

Sony Ericsson | LT15i | 1/50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500sec | F/2.4 | ISO-8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일요일에 타순양이랑 동네 빵집에 빵사러 갔다 돌아오면서,
타순양이 아이스크림을 먹기 위해 아파트 놀이터 한곳에 들렀다가 발견한 나무입니다.
노란색과 붉은색의 조합이 제법 이쁘게 보였던 꽃이 인상적이었습니다.
향기도 괜찮은지 벌들이 제법 달려들어 꿀을 먹고 있더군요.
타순양보고 사진 찍으라고 했는데, 타순양도 벌들이 움직이는 소리가 신경쓰여,
표정이 굳은 상태였습니다. ㅋㅋ

아, 이 나무의 이름은 '모감주나무'라고 합니다.
보통은 6월말에서 7월사이에 꽃이 피고, 조만간 꽃이 진 자리에 열매가 열린다는데,
꽈리모양의 열매속에 3개의 검은색 씨가 들어있는데,
이 씨로 스님들이 사용하는 염주를 만들기도 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어떤 지방에서는 염주나무라고 부르기도 한다네요.

디카가 없이 폰카만으로 찍은 것이라 꽃을 클로즈업해서 찍지를 못했습니다. ㅎㅎ
이번 주말까지 꽃이 무사하다면 (장마비가 본격 온다고 하니 사진 찍기 어려울수도..),
다시 한번 제대로 찍어보아야겠습니다.
(비가 와서 꽃이 좀 시들해진 느낌이지만, 사진 추가하였습니다)
(벌들도 여전히 모감주 나무 꽃을 찾아주고 있네요.. ㅎㅎ)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160sec | F/4.5 | ISO-4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160sec | F/4.5 | ISO-400

Sony Ericsson | LT15i | 1/32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16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16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16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320sec | F/2.4 | ISO-80




Sony Ericsson | LT15i | 1/250sec | F/2.4 | ISO-8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12.06.29 15: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중에 도감하나 내도 되겠는걸요~
    이제는 알아보는 식물이 꽤 되실듯.

  2. BlogIcon 근사마 2012.06.30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감주 나무는 처음 들어봤네여^^
    꽃이 너무 이쁨니다^^

  3. BlogIcon 신기한별 2012.06.30 1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이 너무 예쁘네요.

  4. BlogIcon 와이군 2012.07.03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그마해보이는 꽃인데 열매로 염주를 만들다니 완전 신기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