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금요일 오후 5시쯤 집(용인 죽전)에서 출발하여 동해안으로 향했습니다. 고속도로가 이천IC까지 밀린다고 하여, 우선 용인IC까지는 국도로 갔습니다. 용인IC에서 이천IC까지 조금 정체되기는 하였어도 금방 풀리더군요. 한참을 달리다가 문막휴게소에서 우선 휴식과 저녁을.... 타돌군과 타순양은 식후 아이스크림을 디저트로 먹었습니다.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250sec | F/4.5 | ISO-400

타돌군과 타순양이 아이스크림 먹다 말고 멍~하니 보고 있는 건 뭐???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200sec | F/4.5 | ISO-400

바로 야구 연습장이었습니다.
오래전 한창 동네마다 유행이었던 야구 배팅 연습장!
이젠 고속도로 휴게소에 생기는 모양입니다. ㅋ
용인 휴게소에서도 봤었는데, 문막 휴게소에도 있네요.
남자 어른들에게는 아주 좋은 스트레스 해소꺼리가 생겼습니다.
이걸 처음보는 타남매는 재미있어 하면서 구경을 하더군요.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320sec | F/4.5 | ISO-40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카이파 2009.06.08 2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이버로 다시 돌아오세요~ 이제 타블로그도 이웃추가가 되어서 타조님 티스토리 블로그도 업데이트소식이 뜨네요. ^^!

  2. BlogIcon 미로속의루나입니다 2009.06.08 2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대청봉을 네 번 정도는 넘은 것 같은데 어찌 권금성은 한 번도 안 올라가봤는지 모르겠어요. ㅎㅎ 대청봉에서 바라보던 일출이 그립네요. ㅠㅠ 설악산 사진 잘 보고 갑니다. ㅎㅎ 귀여운 타돌군과 타순양도요. >_<

주말동안 타돌군, 타순양, 부모님과 함께 동해안을 다녀왔습니다.
금요일 오후 5시쯤 출발해서, 일요일 오후 3시쯤 집에 도착하였네요. ㅎㅎ
돌아와서 좀 있다가 친구들과의 가족 모임에 또 나가느라,
사진 정리하고 포스팅할 시간이 별로 없었습니다.
그래서, 돌아왔다는 소식만 전하며, 동해안 포스팅은 별도로.... ㅋㅋㅋ
동해안의 가장 대표적인 설악산과 동해바다 사진 한장씩입니다~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1000sec | F/4.5 | ISO-400
Canon | Canon EOS 400D DIGITAL | 1/1250sec | F/6.3 | ISO-40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활활이 2009.06.08 0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악산과 동해안^^

    작년에 제일 더울 때 갔던 기억이 나네요. 괜히 카메라 삼각대까지 메고 울산바위 정상 가면서 삼각대 내동댕이 치고 싶었던 기억, 경포대에서 멍하니 그냥 앉아있었던 기억 등 여러 기억이 나네요^^

    벌써 여름이네요 ㅎㅎ

  2. BlogIcon 쿙짱 2009.06.08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초여름인것 같은데 사람이 꽤 있네요. 7월전에 다녀와야겠군요.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09.06.08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난 주말엔 동해안 지방에 날이 흐리고 바람도 많이 불고, 빗방울도 좀 떨어지고 해서 약간 쌀쌀했답니다. 제가 묵은 콘도에 사람들은 정말 엄청나더군요. 주차장에 차댈 곳이 없어서 입구 올라오는 길의 도로변까지 주차를.. 음냐~

  3. 2009.06.08 16: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BlogIcon 진사야 2009.06.08 17: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다 분위기가 겁나게 좋네요~~

  5. BlogIcon 미로속의루나입니다 2009.06.08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권금성 올라가는 케이블카인가 봅니다. ㅎㅎ 바다는 어디 즈음인지 잘 모르겠네요. 전 울산바위를 보면서 고등학교를 다녔더랬죠. 크크크. 간만에 설악산 보니 완전 반가워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