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영화4

영화 "고백 (Confessions)" (2010) "내 딸을 죽인 사람은 우리 반에 있습니다” 이런 엄청난 문구가 적힌 포스터를 보고 우선 눈길이 끌렸고, 포스터 전면에 나온 마츠 다카코(Takako Matsu) 때문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98년도 영화이지만 조금 늦게 봤던 영화 "4월 이야기""를 보고 팬이 되었고, 가수로서의 활동에 노래도 잠시 좋아했었던 기억이 납니다. 2002년도에 발매된 첫번째 콘서트 DVD인 "Takako Matsu Concert Tour Vol.1 - Piece of Life - "에도 심취했었던 기억도 있습니다. 여기서 노래 부르는 그녀의 모습은 정말 단아하고 깔끔했는데... ㅎ 일본 드라마를 구해서 보지 않기 때문에(컴퓨터로 영화나 동영상 보는거 싫어함, 집에 케이블 TV도 안나옴 ㅎㅎ) "4월 이야기" 이후로 그.. 2011. 4. 2.
영화 "미래를 걷는 소녀" (2008) 과거로 돌아가거나 미래를 잠시 구경하고픈 생각은 누구나 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래서, 타임머쉰도 등장하고 터미네이터같이 복잡한 구성도 나오게 되는 것 같구요.. 그리고, 시간의 흐름을 역행하는 상상을 하다보면, 과거의 누군가와 이야기를 나누거나 미래에 살고 있는 사람과 통화를 하는 것도 충분히 가능하리라 봅니다. 2000년도에 개봉한 한국 영화 "동감"이나 미국 영화 "프리퀀시"가 공교롭게도 같은해에 비슷한 소재를 가지고 등장하였었지요. 우리나라에서는 김하늘씨, 유지태씨가 주연한 "동감"이 먼저 개봉되어 많은 인기를 얻었는데, 실제 제작은 "프리퀀시"가 먼저였다는 소리가 있더군요. 그리고, "프리퀀시"의 제작 내용이 국내에 돌아다니다가 발빠른 제작사가 "동감"을 만들었다는 소문도 전해지고 있습니다. .. 2009. 9. 28.
영화 "요시노 이발관" (2004) "요시노 이발관"이라는 남다른 제목과 재미있어 보이는 영화 포스터와 예고편만으로도 영화가 상당히 끌렸었는데, 영화 "카모메 식당"의 감독인 '오기가미 나오코'의 작품이라고 하여 더욱 더 보게되었습니다. ^^ 이 영화는 2006년도 영화인 "카모메 식당"보다도 2년 먼저 만들어진 작품이라고 합니다. 독특한 소재를 가지고 이야기를 재미있게 요리 조리 잘 풀어내는 것은 일본 영화에서 잘 사용되는 것 같습니다. 아래부터는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모든 초등학교 아이들은 바가지 머리를 해야 하고 있다는 어느 시골 마을... 마을의 전통이라는 이름으로 자신도 모르게 바가지 머리를 하게 되고, 전통이니깐 무조건 따라야 한다는 어른들의 사고 방식에 5명의 어린 친구들이 깜찍한 반란을 일으키게 되고 결국 성공하고야.. 2009. 7. 8.
영화 "걸어도 걸어도 (步いても 步いても)" (2008) (블루 라이트 요코하마) 잔잔한 웃음을 주면서 가족의 의미를 말해주는 전형적인 일본 스타일의 영화 "걸어도 걸어도" 입니다. 우선, 영화 포스터에 대해서 한마디 먼저... 다른 포스터도 마찬가지이지만, 한줄씩 써넣는 한글 문구! 맘에 들지 않는 문구가 너무나 많습니다. 이 영화 포스터에 들어가 있는 문구인 "그해 여름, 엄마의 비밀을 알게 되었습니다"... 영화 보기 전에는 정말 엄청난 비밀이 엄마에게 숨겨져있는 줄 알았습니다만, 막상 영화속에서는 엄마만의 자그마한 비밀이.. -.- 굳이 저런 문구를 포스터에 써넣어야 할 이유가!!! 영화 포스터가 맘에 들지 않는다고 영화까지 맘에 들지 않는 건 아니지만, 그래도 열받는 건 어쩔 수 없네요... 우띠~ 영화 "걸어도 걸어도"는 15년전 물에 빠진 소년을 구하며 익사 사고로 죽은 .. 2009. 7.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