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메가박스에서 예매하고, 청담보살을 보았더니만, 파프리카 한박스 당첨되었습니다.
처음에 전화가 와서
"청담보살 보셨죠?"
"네~~~"
"파프리카 이벤트 당첨되셔서 한박스 보내드리려구요. 주소 불러주세요"
"네? 파프리카요? 그게 뭐죠?"
"아. 파프리카가요.."
"그게 혹시 피망같은건가요?"
"네.. 맞아요"
"근데, 그런 이벤트 있는건 몰랐는데요" (혹시 사기성 전화가 아닌가 해서요)
"네, 아마 전체 대상으로 진행을 한것 같습니다"
(그래도 못미더워서 전화하면서 잽싸게 메가박스 홈피 들어감)
(그랬더니만, 정말 그런게 있고 당첨공지가 되어있네요.)
"아, 네.. 알겠습니다. 주소 불러드릴께요~" (ㅋㅋㅋㅋ)

근데, 지금도 이상한게, 영화 "청담보살"하고 '파프리카'하고 대체 무슨 관계가?
아무리 생각해봐도 영화속에서 '파프리카' 나온 기억이 없는데.. 우띠~
제 기억력이 모자란 것인지.... 음냐리...
암튼, 한박스가 얼마나 될지는 모르겠지만, 담주에 배송된다니. 머~
잘 먹어야겠네요. ^^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비싼아이 2009.11.20 16: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게 드세요 ㅎㅎ

  2. miller 2009.11.20 2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파프리카 한 박스를 어디에 쓴대요?
    열심히 요리하셔야 할듯
    난 볶음밥, 스파게티 말고는 떠오르는게 없네. ㅋㅋㅋ
    ㅋㅋㅋ
    암튼 축하드려요.
    비타민 엄청 많은 야채니까
    생으로 드심도 좋을 듯해요.

  3. 카이파 2009.11.23 0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려요. 파프리카 그냥 먹어도 쥬시해서 맛있어요~!
    파프리카 많이 드시고 건강하셔요.

  4. 앤슬리 2009.11.23 2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남쌈 먹을 때 파프리카를 라이스페이퍼에 싸 먹으면 맛있어요!

예고편 봤을때 생각보다 재미있을 것 같아, 나름 기대를 하고 본 영화 "청담보살"입니다. 올 여름까지 출연했던 버라이어티쇼 "패밀리가 떴다"에서 자신이 가진 솔직한 매력을 모두 보여주었던 박예진씨가 코믹 연기의 달인 임창정씨와 코믹 호흡을 맞추고 있습니다.

사실 이런 류의 영화는 내용은 유치찬란 그 자체입니다. 너무나 상식적인 분들께는 그다지 호응이 없을 것 같으며, 부담없이 웃으며 즐기는 영화를 좋아하는 분들에게는 어느 정도 기준점은 넘은 듯 합니다.

신세대 미녀 무당이 주인공이라 그런지 칙칙하지도 않고, 재미있게 흘러갑니다. 무당이라고 하지만, 우리가 생각하는 그런 작두타고 하는 스타일이 아니라 크게 거부감이 없습니다.

신내림을 받아 타인의 운명은 잘 볼줄 알지만, 자신의 운명을 개척하기는 어려운 모양입니다. 역시 무당이었던 모친이 어릴때 정해준 사주를 타고난 남자를 만나야 하는 운명인데, 하필이면 그 운명의 남자가 별로 볼거 없는 사람입니다. 차츰 그의 인간적 모습에 끌려가기는 하지만, 완전히 빠져들지는 못하는...

적절하게 유머코드를 잘 섞어놓았습니다. 아주 만족할만한 수준은 아니지만, 가볍게 웃을 수 있고, 또 과연 타고난 운명이라는 것이 있는 것인지, 남녀간의 사주는 꼭 봐야 하는 것인지 등에 대해 조금 생각할 꺼리도 있습니다. 연인끼리 이 영화를 보러 갔다면 오히려 재미삼아서라도 사주를 볼 것 같더라는.. ㅎㅎ

특별 출연한 연예인들이 몇 있습니다. 그중 기억나는 건 현영씨와 붐 이야기~ ㅋ 답답한 늦가을에 조금은 웃을 수 있는 영화입니다. 보고나면 그래도 기분이 좋아진다는... ^^


'공연/영화 > 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백야행" (2009)  (5) 2009.11.21
영화 "2012" (2009)  (4) 2009.11.19
영화 "청담보살" (2009)  (2) 2009.11.12
11월에 보고 싶은 영화들...  (6) 2009.11.10
영화 "집행자" (2009)  (2) 2009.11.07
영화 "마이클 잭슨의 This is it" (2009)  (2) 2009.11.05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앤슬리 2009.11.16 17: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에 평이 좋네요. 가볍게 보기에는 좋은가봐요.



이번주는 시간적 여유가 너무 없어서 영화를 거의 못볼 듯 함. -.-
포스팅할 시간도 그닥 없네요. 아우웅~~~
그래서, 겸사 겸사 보고 싶은 영화라도 이렇게 올림. ^^;;;

'공연/영화 > 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 "2012" (2009)  (4) 2009.11.19
영화 "청담보살" (2009)  (2) 2009.11.12
11월에 보고 싶은 영화들...  (6) 2009.11.10
영화 "집행자" (2009)  (2) 2009.11.07
영화 "마이클 잭슨의 This is it" (2009)  (2) 2009.11.05
영화 "팬도럼(Pandorum)" (2009)  (7) 2009.11.04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aldon J 2009.11.11 0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백야행 너무 기대 되요ㅠ

  2. yeppi369 2009.11.11 22: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예진 ...좋아하는 배우중에 하나거든요....
    백야행..... 영화 시작하는 날 볼 생각이라는...^^

  3. 앤슬리 2009.11.16 17: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백야행 기대 중이예요.
    책두 읽었거든요!
    오빠의 예진아씨 사랑.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