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새롭게 발표된 노래들중 반응이 좋은 곡들을 모아보았습니다.

The Film - 하나
오랜만에 돌아온 The Film의 발라드입니다.
2007년초 발표된 '안녕'이라는 노래를 상당히 좋아했던 기억이 있습니다만..
이 노래 '하나'는 당초 1집에 수록되었던 곡으로, 곡에 대한 팬들과 가수의 애정으로,
새로운 편곡으로 다시 녹음된 것이라고 합니다.
여전히 아픔이 스며나오는 애절한 목소리는 일품입니다.

송지은 - 어젠 (with 환희)
그룹 '시크릿'의 멤버인 송지은씨가 환희씨와 듀엣으로 솔로곡을 발표했다고 하네요.
사실, 그룹 시크릿도 잘 모르고, 송지은씨도 잘 모릅니다만,
목소리 좋은 환희씨와 듀엣이 잘 어울린다는 평에 듣게 되었습니다.
처음 들었을때 환희씨의 목소리만 계속 흘러나와, 듀엣곡이 맞나.. 의심도 들었지만,
1절은 완전히 환희씨 혼자만 부르고, 뒤이어 송지은씨가 부릅니다.
한소절씩 주고받는 듀엣곡은 아닙니다. ^^;
혼자 부른 솔로곡도 있고, 환희씨와의 듀엣곡도 있는데, 우선 듀엣곡의 반응이 더 좋은가 봅니다.
솔직히 개인적 의견으로는 뭔가 조금 아쉬운 듀엣곡입니다. 두사람 모두 노래 잘하는 가수들이라,
각자의 파트는 멋지게 잘 부릅니다만, 두사람의 조화는 조금 어색한 느낌입니다.
한소절씩 주고 받는 듀엣 형식이 아니다보니, 각자 한소절씩 부른 다음,
아름다운 하모니가 들려지는 것이 아니라, 바로 절정을 지나 결말로 가버립니다.
말로 설명하기는 어렵지만, 노래를 들으신다면 뭘 뜻하는 건지 아실수도.. ^^;
참고로, 송지은씨는 "에어시티", "비천무", "대한민국 변호사" 등의 OST에도 몇번 참여했었다고 하네요.


신세경 - 눈이 녹아요

'나무엑터스'라는 엔터테인먼트 소속사의 배우들이 불우 환우를 위해 부른 "Love Tree Project"의 일환이라고 합니다. "지붕뚫고 하이킥"으로 올 한해 많은 사랑을 받았던 신세경씨, 유준상씨, 이윤지씨 등이 참여하고 있는데, 그중 신세경씨의 '눈이 녹아요'라는 노래가 반응이 좋군요.
신세경씨의 경우, 노래를 잘한다고는 볼 수 없지만, 이미지에 어울리는 스타일의 곡을 받아,
큰 어려움 없이 노래를 부르는 듯 합니다. 그냥 듣기 좋은 노래 정도 같네요. ^^;


'The Film - 하나 / 송지은 - 어젠 / 신세경 - 눈이 녹아요' 들으러가기 (싸이월드 블로그 링크)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앤슬리 2009.12.17 0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드디어 오빠 블로그에도 스팸이.

10월달은 평소보다 조금 늦게 최신 가요를 듣게 되어,
아직 귀에 쏘옥~ 들어오는 노래가 많지는 않네요.

인기 절정인 원더걸스의 'Nobody'도 들을만은 하구요.
베토벤 바이러스에 삽입된 태연의 '들리나요'가 꽤 맘에 듭니다.

에픽 하이의 신보인 '1분 1초'는 듣기에는 좋은데,
이전 노래들과 별반 차이가 없다는 느낌이 들어 조금은 식상해지려 하고 있네요. ^^;

나온지 좀 되었지만, 드라마 "에덴의 동쪽" 때문인지 SG워너비&김종욱의 '운명을 거슬러'가
뒤늦게 맘에 들고 있습니다. ㅎㅎ

강원래씨와 김송씨의 러브스토리를 뮤직 비디오에 담아 화제가 되었던 나무자전거의 '내가 사랑해'는
서영은씨가 피쳐링을 했는데, 아웅~ 언제 들어도 서영은씨의 목소리는 매력적입니다. ^^

좋은 노래들이 몇곡 있어서 오가는 출퇴근길이 즐겁습니다!!!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08.10.24 0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베토벤 바이러스 삽입곡하고
    에덴의 동쪽 삽입곡 좋아요.

    요즘 드라마는 OST도 훌륭하죠..

    최근 본 법정할아버지 인터뷰 기사에서
    '굳어지려는 삶에 탄력을 주는 음악'이라는 표현이 나왔는데
    딱 맞는 말이예요.

    "책,차,음악,채소밭 "
    그 분은 이 네가지만 있으면 행복하시다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