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K팝스타 시즌4의 세번째 방송을 방금 다 보았습니다.

지난 일요일 본 방송때는 성시경 콘서트를 가느라.. ^^;

이번 방송은 1라운드 마지막과 2라운드 초반이 섞여 있습니다.
솔직히 1라운드 마지막 참가자들중에 제 마음을 사로잡은 이는 한명도 없었습니다.

대신, 2라운드 랭킹 오디션의 첫번째 조인 '감성보컬조'에서 괜찮은 이는 있습니다.

총 3명의 참가자가 노래를 불러서 세명 모두 좋은 반응을 얻었고,
그중 두번째 정승환군은 음원도 발표되어 바로 각종 차트 1위를 휩쓸고 있더군요. ^^
저도 정승환군의 모든 것을 내려놓은 듯 읊조리는 보컬 스타일이 맘에 들긴 하지만,
심사위원들의 오버하는 극찬이 맘에 안듭니다 ㅋ

대신, 마지막 세번째로 노래한 16살 소녀 박윤하양의 '슬픈 인연'이 가장 좋게 들렸습니다.
나미씨가 1985년에 부른 '슬픈 인연'뿐 아니라 015B도 불러서 인기를 모아서
많은 이들이 좋아하던 곡이라 더 정이 가는지는 몰라도...
(우리나라에서는 나미씨가 가장 먼저 불렀지만, 실제 원곡은 일본 노래입니다.
몇년전 제가 포스팅한 '슬픈 인연'에 대한 것이 있으니, 참고하실 분은 아래 클릭해주세요~~)
"015B - 슬픈 인연 (나미/럼블 피쉬)" http://ystazo.tistory.com/905



지난번 1라운드때 박윤하양이 애즈원의 '원하고 원망하죠'를 불러서 박진영씨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었는데,
저한테 크게 다가오지는 않았습니다.
하지만, 이번에 부른 '슬픈 인연'은 10대 소녀다운 맑고 청아한 목소리로 잔잔히 불러주는게
상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여전히 오버 일색인 심사위원들의 방정맞은 극찬까지는 아니어도 말입니다.
(왜 저들이 갈수록 대놓고 오버하는지 알 수가 없네요. 쩝~)

다른 건 몰라도 맑은 목소리는 정말 타고난 듯 합니다.
시즌1에서는 백아연양의 목소리, 시즌2에서는 신지훈양의 목소리가 맑고 투명하다고 했는데,
이번 시즌4에서는 박윤하양의 목소리가 그 계보를 잇는 듯 합니다.
그리고, 목소리뿐만 아니라 노래를 부르는 감정도 어느 정도 뒷받침되어
팬들이 하나둘씩 생기는 듯 하며,
저도 앞으로 눈여겨보려고 합니다 ^^

지금 저작권 협의에 시간이 좀 걸리고 있지만,
박윤하양이 부른 '슬픈 인연'도 곧 음원 공개를 할 예정이라고 하네요..
(12/11일 목요일 정오에 음원 공개가 된다고 하네요)

 

p.s. SBS 방송영상은 유튜브에서 계속 막는가봅니다.
멜론 사이트에서 방송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만,
가입되어있으면 전곡+감상평을, 미로그인 상태에서는 1분만 가능합니다.
http://vod.melon.com/video/detail.htm?mvId=50130632&menuId=60080000


 

박윤하 - 슬픈 인연 (네이버 TV캐스트 영상)

박윤하 - 슬픈 인연 (K팝스타 음원)
 




나미 - 슬픈 인연 (1985년)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iller 2014.12.09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윤하. 좋았어요. ㅎㅎ 이름 때문에라도 팬 되어야하나?ㅋㅋ. 저는 정승환이 좀 더 좋았어요. 개념 인터뷰도 할 줄 알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