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만 10년이 넘은 제 차의 주행거리가 재작년에 20만km를 돌파하고,
고가의 부속들이 서서히 고장나고 있답니다.
그럼에도, 30만km를 넘어 40만km까지 타겠다는 생각에,
꾸준히 수리하고 있는 중입니다.
도대체 다른 사람들은 얼마나 오래 타고 있을까? 라는 생각에,
동호회에 들어가 검색을 해보았더니,
어느 분께서 이에 대해 설문조사를 하신 적이 있더군요. ㅋ
그래서, 설문에 응하신 분들중 오래 타신 분들을 필터링 해보았습니다.
아마 영업을 하시는 분이실테지만, 최장 운행거리는 76만km였네요. 휴우~
그 뒤로는 30만km 넘으신 분들이 7분이나 계셨습니다.
제 차의 연식과 1~2년 차이밖에 나지 않는데도 오래 타고들 계시더군요.
그 덕분에 저도 40만km를 타겠다는 목표를 다시 한번 다지게 되었습니다.
물론, 몇년간 고가의 부속들이 좀 더 고장이 나겠지만요... ㅋㅋ


2000년  6월 76만km
2001년 10월 39만km
2003년  ?월 37만km
2001년  9월 33만km
2003년  4월 33만km
2001년  5월 31만km
2002년 11월 31만km
2002년 10월 29만km
2002년  1월 28만km
2002년  2월 27만km
2003  1월 22만km  => 타조
2001년  7월 21만km

설문조사에 응하지 않으신 분들도 상당수일테니,
20만km 이상 타시는 분들이 훨씬 많으실 것으로 생각됩니다.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와이군 2013.02.06 05: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76만km~~~~
    대단하신 분이네요 ^^

  2. BlogIcon 홍뻥 2013.02.06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동차 10년타기 운동에 동참 하셨군요^^
    안전운행 하시기 바랍니다!!

  3. BlogIcon 예문당 2013.02.07 1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차는 2002년식. 17만km를 향해 달리고 있습니다.
    그나마도 13만km 전 주인께서 운행한 거리라는 저희는 1년에 7천km정도 달린답니다. 30만채우려면 20년 가까이 더 운행을 해야겠군요. ㅎㅎ

  4. BlogIcon 긍정의 힘 2013.02.13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 아직 자동차가 없는데 사면 오래오래 타고 싶습니다~^^

  5. 진근호 2013.12.31 0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2001년7월식입니다.
    오늘부로 59만km탔습니다.
    100만을 향해 가고있습니다.

얼마전 혹한으로 디젤 연료가 얼어 시동 꺼짐 현상이 발생했었습니다.
결국 연료필터를 교체까지 했는데, 단순히 그 문제만은 아니었습니다.
며칠 지나지 않아 영하 5도 정도밖에 안되었는데, 서행하는 도중 시동 꺼짐이 발생하였습니다.
그때의 황당함이란...

인터넷 검색을 하니 오래된 차의 경우 고압펌프, 인젝터 등이 문제라 교체를 해야 한다고 하네요.
어쩔 수 없이 작년(2012년) 엔진 헤드를 교체했던 카센터 장수카크리닉(안산 한대앞역 건너편)에
맡겼습니다. 차로 가면 집에서 50분이지만, 대중교통 이용하면 1시간 40분이 걸린다는 -.-


하루를 맡기고 사장님께서 봐주셨는데,
연료통은 크게 이상이 없다고 하시네요. 어떤 경우엔 연료통도 갈아야 한다고~
그리고 인젝터도 아직은 괜찮고.. 예상대로 고압펌프의 문제를 지적해주셨습니다.
고압펌프도 재생과 정품 사용의 가격차가 제법 나는데,
전 앞으로 주욱~ 더 타야 하기 때문에 (현재 22만km, 목표 40만km ㅋ),
정품으로 교체를 단행하였습니다. (흙~)
그리고, 부동액 호스가 부식되어 조금씩 누수된다고 하여, 그것도 교체 (이건 그리 안비싸네요)
또 혹한으로 말썽을 부려 시동 불량을 몇번 일으켰던 배터리 교체.

작년 엔진 헤드 교체할때도 제법 비용이 들었는데,
이번 고압펌프 교체에도 상당한 비용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이후에 시동도 잘 걸리고, 엔진 소리도 다시 활기를 되찾았습니다.
차량 연식이 10년이 되다보니, 고액의 비용이 들어가는 부품들이 하나 둘씩 고장납니다.
내년엔 또 뭐가 고장날지는 모르겠지만, 끝까지 교체해서 타야겠습니다. ㅋ

p.s. 오래전 자동차 10년타기 운동이 벌어진 적이 있었는데,
      10년 타는건 문제가 없는데, 비싼 부품을 교체할때의 지출 문제는 좀 크네요.
      주위 분들의 말대로 수리비 모아서 자동차 한대 사는게 나을지도??? ㅋㅋ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ller 2013.01.18 18: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 20년 타는 게 목표에요? 40만까지 가려면~
    휘유. 대단하심.
    개인적으로 좀 비추야.
    저희 파덜님께서 자부심처럼 타 오래된 거 말씀하셨지만
    진짜 수리비 장난 아녔음. 걸핏하면 맡겨짐.
    그래도 20년은 못 탔어요. 한 12~3년쯤.
    암튼.. 넘 무리 마시길. 목숨이랑 관계된 건데.

  2.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3.01.21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는.. 연식이 오래 될 수록 ... 돈돈돈 거리는게 들리죠..ㅎ 그래도 한번 싹 갈아주면 또 힘차게 달려주니.. 다행이에요.. 저도 한 10년은 더 타야 할듯...^^;;

  3. BlogIcon Spike93 2013.02.03 23: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행중에 시동꺼짐현상은 정말 위험한 상태인데..
    부속품교환이나 차수리비용이 만만치 않으신거 같네요
    애마라는 관념이 없어서 그런지 비용이 과하다싶으면 전 아예 조금더 보태서
    중고차쪽으로 갈아타버립니다
    비수기때 판매하는 중고차들도 뽑기만 잘하면 가성비 대비 괘안거든요^^
    그리고 위엣분 말씀처럼 40만km는 좀 무리가 아닐까요..^^"

올 겨울이 춥긴 춥나 봅니다.
10년동안 디젤 차량을 운행하고 있는데,
올 들어서 벌써 두번씩이나 연료필터안에 연료가 얼어서 시동이 걸리지 않았습니다.
(작년까지 한번도 이런 적이 없었음)

지난주 영하 16~17도의 기온속에 옥외 주차를 했는데, 아침에 시동을 거니 잘 걸렸습니다.
"어? 괜찮네.." 하고 조금 주행을 하니 2~3분만에 시동이 꺼집니다.

"이게 왜 이러지?" 다시 시동을 걸고 가니 몇초 안되어 시동 꺼짐.
그 다음부터는 배터리가 방전되어 아예 시동도 안 걸리네요.

결국 보험사의 비상출동을 콜하고, 15분만에 배터리 충전하러 아저씨가 오십니다.
차량의 위치를 보시더니, "어. 운행중에 시동이 꺼지신 모양이네요", "네~"
"그럼 배터리 방전이 아니라 연료가 얼었네요."
"네? 연료가 얼어요?"

이렇게 해서 처음으로 연료가 어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흐~
인터넷을 마구 뒤지니, 경유의 연료 특성상 들어있는 파라핀 성분이 혹한기에는 언다고 하네요.
그게 연료 필터에서 얼어붙어서 연료를 끌어올리지 못해서 시동이 꺼진다고..
(참고로 파라핀 성분은 경유에서 중요한 성분이라고 합니다.

이 성분이 제거된 동절기 경유는 연비도 좀 안좋아지고, 차량에 힘도 좀 없어진다고 하네요.)

정유사에서 11월부터는 동절기용 경유를 공급하는데,
SK에너지/에쓰오일/현대오일은 모두 정부 기준인 영하 18도의 어는 점을 가진 경유를 공급하고,
GS칼텍스는 영하 24도 어는 점을 가진 경유를 공급한다고 합니다.

이에 대해 자동차 회사와 정유사간에 논쟁이 벌어진다고 하네요.
자동차 회사에서는 동절기 공급 경유의 어는 점을 더 낮추라고 하고 있고,
정유사에서는 첨가제를 섞어 파라핀 성분은 없애야 하기 때문에 원가 상승으로 못하겠다고 한다네요.
그 와중에 GS칼텍스는 시설 투자를 하여, 원가 상승없이 영하 24도까지 얼지 않는
경유 공급이 가능하다고 하구요.
(저도 이젠 겨울에는 무조건 GS칼텍스 기름을 쓰렵니다)
(GS칼텍스 홍보가 결코 아님 ㅋㅋ)

실제 기온은 영하 16도이지만, 야외 특성상 바람때문에 영하 20도 이하까지 종종 내려갑니다.
(흔히 말하는 체감온도..)
그래서, 이번 겨울엔 특히 경유 차량의 시동 불량이 많이 발생했다고 하네요.

저같은 경우에도, 한번 연료 어는 증상이 발생한 다음,
바로 연료 필터를 새로 교체하고, 영하 31도에서도 얼지 않는다는 첨가제까지(비싼 3만원.. 우띠~)
넣었음에도 불구하고!!!
주말에 강원도에 갔다가 또 다시 연료가 어는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
결국, 며칠만에 또 다시 보험사 비상출동 요청!~
그래서, 영하 20도 밑으로 종종 내려가는 강원도에서는 강원도용 경유가 쓰인다고 합니다.
강원도 놀러갈때는 가능한 강원도에서 경유를 넣는 것이 좋다고 하더라는..

영하 10도 아래로 내려가는 날에는 필히 실내 주차를 하려고 하며,
다른 계절은 몰라도 적어도 동절기에는 어는 점이 가장 낮은 GS칼텍스를 쓰려고 합니다.
(그동안 SK와 에쓰오일만 썼었는데.. )

이번 겨울에 혹한기 경유 차량의 문제점에 대해 완전 체감하였네요. 으~~~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Claire。 2013.01.07 2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연료가 얼기도 하는군요. 요즘 춥긴 해도 그 정도일 줄은 몰랐네요.
    차 안에 둔 커피나 물티슈가 얼면 모를까 경유가 언다니..
    타조님도 많이 당황스러우셨을 것 같습니다 ^^;

  2. BlogIcon 와이군 2013.01.08 06: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경유가 얼기도 하는군요.
    강원도용 경유가 따로 있다니 처음 알았습니다.
    고생많으셨습니다~~

  3. BlogIcon 홍뻥 2013.01.08 1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그렇군요. 타조님! 안전운행하십시요!!!

  4. BlogIcon 예문당 2013.01.09 0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겨울이 춥기는 춥나보네요. 경유도 겨울용이 있는 줄은 오늘 알게 되었네요.

  5. BlogIcon 신기한별 2013.01.09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유가 얼기도 하는군요. 상당한 쇼크인데요 ㄷㄷ

  6.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13.01.11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이럴수가.. 정말 쇼킹한 정보내요. 집 근처에 GS 주유소가 없는데... 큰일이내요... ㅠㅠ

  7. BlogIcon 긍정의 힘 2013.01.11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몰랐던 정보인데요.
    아직 저희는 차가 없는데, 나중에 참고해야겠습니다. ^^

  8. BlogIcon +요롱이+ 2013.01.11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헛.. 경우가 얼수도 있다니 놀랍네요..ㄷㄷ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9.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3.01.12 13: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만큼 날씨가 춥다는거죠..ㅠㅠ

    역시 겨울은 지하나 실내에 주차하는게 진리인가봅니다..ㅎ

  10. BlogIcon 신선함! 2013.01.12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이 얼마나 추웠으면..
    대비를 해야겠네요 ㅎㅎ

  11. BlogIcon Hansik's Drink 2013.01.14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관심을 좀 가져야겠네요~
    요즘 워낙에 춥다보니 ^^

  12. 아아. 2015.12.17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평소에 sk경유 이용하는데.. 오늘은 영하 5도 정도인데도 차가 시동이 안걸려서 난리났네요. 각각 다른 경유차량인데 벌써 두번째 이럽니다. 진짜 다른데로 가야하나요 ㅠㅠㅠ

  13. BlogIcon 조조 2016.01.24 12: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절기경유와 혹한기 경유를 구분 하시지 못하는 것 같군요. 에스오일 SK에도 혹한기 경유가 있습니다. 하절기유 보다는 동절기유가 동절기유보다는 혹한기유가 연비등 성능이 떨어지기 때문에 아주 추운곳을 제외하고 일반적으로 동절기유를 씁니다.

에어 필터(에어 클리너라고도 하죠)를 교체하였습니다.
일반적으로 에어 필터는 엔진오일을 갈때 교체합니다만...
(엔진 오일 교체를 5천km마다 하면 그때마다 에어 필터도 교체를 하죠)

에어 필터는 엔진으로 들어가는 공기를 걸러내는 필터입니다.
먼지 등의 불순물이 들어가는 것을 막는 것이죠.
에어 필터가 더러워지게 되면 공기 유입이 부족하여 공기와 연료 비율이 맞지 않아
차량의 원활한 운행에 약간의 지장이 생긴다고 합니다. (ㅋㅋ 전 잘 모릅니다. 그냥 들은 풍월만...)


암튼, 이 에어 필터는 보통은 건식 필터인데, 저는 습윤식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습윤식이 건식에 비해 이런 저런 점이 더 낫다고 하여~~
(예전엔 관심있어 알고 있었는데, 요즘은 그냥 좋다니깐~~ 하고 아무 생각없이 사용중입니다 ㅋㅋ)

그리고, 습윤식이 조금 더 오래간다고 하여 전 7천km 마다 갈아주고 있습니다.

습윤식 필터로 유명한 것은 유니 필터입니다.
대신, 이 유니 필터는 직접 교체해야 합니다.
카센터에서 갈아주려나요?
아마 엔진오일 갈때 같이 좀 해달라고 하면 갈아주실 듯 합니다만~
전, 합성유를 사용하기 때문에 엔진 오일 교체기간이 길어,
엔진 오일 교체 중간에도 갈아야 하기 때문에, 직접 하고 있습니다.


그러기 위해서 몇년전 '스피드 핸들'의 일종인 'T핸들 소켓'이라는 공구도 구입했네요.
에어 필터를 교체하려면 에어필터 박스의 나사를 풀러야 하는데, 십자 드라이버로는 잘 안되고,
나사의 십자 부분이 종종 파손되어 헛도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럴때 이런 공구를 사용하면 아주 편리합니다. (카센터 아저씨들이 사용하시는~ ㅎ)
Sony Ericsson | LT15i | 1/50sec | F/2.4 | ISO-640


너무 서론이 길었습니다.

유니 필터에서 온 박스입니다.
92년부터라고 되어 있네요. 하기야, 제가 사용한지도 거의 10년 이상 된 듯 합니다.

Sony Ericsson | LT15i | 1/50sec | F/2.4 | ISO-640


유니 필터 박스안에 들어있는 품목입니다.
초록색 유니 필터, 위생 장갑, 그리고 물휴지입니다.

Sony Ericsson | LT15i | 1/25sec | F/2.4 | ISO-1000





4월인데도 날이 여전히 춥습니다. 그래서인지 감기 환자도 많네요.
저도 코감기에 걸려서 훌쩍중입니다. ㅋㅋ
모두들 감기 조심하시고, 즐거운 주말 되시길!!~~~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근사마 2012.04.10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봤습니다~^^ 행복한 한주 되세여^^

  2. BlogIcon 신기한별 2012.04.10 2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다녀갑니다. 멋진 하루 보내세요~

  3.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2.04.15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일반적인 광유 말고 합성유 쓰는분들중에도 에어필터 그냥 신경안쓰고 다니는분들도
    자주 뵙게되는데, 타조님은 이렇게 직접 신경쓰셔서 교체하시는군요!!


1월 4일 폭설이 내린 뒤로, 간간히 눈과 비가 와서 그동안 세차를 못했었답니다.
너무 오랜 기간이 지나 더 이상 안되겠다 싶어 (차가 더러운게 말도 못했습니다. ㅋㅋ),
지난 일요일 세차를 하였습니다.

그런데, 세차를 하고 나서 보니, 쿠쿠쿵!!! 차량 앞면에 저렇게 녹이 슬었습니다.
옆쪽에도 2-3군데, 뒷쪽에도 일부가...

이전까지 앞쪽에는 녹이 전혀 없었었는데... 이게 염화칼슘의 위력인가~ 생각되었습니다.
하두 어이가 없어 좀 찾아보았더니, 차체에 스크래치 등이 있는 약한 부분이 염화칼슘으로 부식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하더군요. 아무래도 차량 앞쪽이 바람을 정면으로 받는 곳이다보니, 흙, 모래, 돌맹이 등의 부딪힘으로 인해 많이 상했었던 모양입니다. 4일에 첫 염화칼슘을 맞고, 24일에 세차를 했으니, 무려 20여일동안 차량이 염화칼슘으로 부식되었나 봅니다. -.-

차를 나름대로는 잘 관리한다고 생각했는데, 언더코팅을 했으니 난 문제 없어!! 라고만 자신하고 있었으니 원... 페인트가 있는 곳의 부식은 생각도 못했었네요.

이래서, 가끔씩 차량 코팅이 필요한가 보네요. 아직 만 7년이 채 못되는 차를 도색을 할 수는 없고,
녹슨 부분이라도 없애게 뭔가 조치를 취해야 할 듯 합니다. 가만히 두면 저곳들은 계속 녹이 번져만 갈 것 같네요.

그 이후로 아직 세차하지 않으신 분들~~ 빨리 세차하세요!!! 흐흑~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제로몽 2010.01.26 1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주변에 이런 일이 간혹 있군요. 저도 언더코팅을 고민해보게 된다는...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0.01.27 0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궁.. 오늘 업체에 가서 견적 뽑고 왔다는..
      차량 전반은 스톤칩(이렇게 부르더라구) 때문에 도색하는 것이 별 의미가 없다더군, 좀 달리다보면, 금방 스톤칩이 생기기 때문에 눈온뒤 도로를 달린 다음에는 바로 세차를 하는게 좋다구.. 그래도 조금은 까지는게 방지가 되니, 몇년만에 광택/코팅을 하기로 했다는~ 물론, 녹제거는 해준대. 아웅~

  2. 앤슬리 2010.01.26 16: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정말 예상하지 못한 상처네요.
    전 염화칼슘으로 도로나 교량 등의 손상만 생각했지 차량 손상은 생각 못했어요.
    마음이 아프시겠어요 ㅠ

  3. 저도같은증상 2010.01.31 15: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님처럼 눈 온뒤에 오랫동안 세차 안하다 세차를 했는데..
    본넷위에 붉게 녹이 슬었다는..ㅠㅠ
    타조님 녹슨거 어떻게 하셨나요??
    전 본넷위랑 앞범퍼 앞휀다부분에 녹이 좍 갔다는...
    또 비용은 얼마나 드셨는지??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0.01.31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맨위 댓글에 답변으로 달려있습니다만,
      본넷위나 앞쪽 부분은 도색을 하는 건 큰 의미가 없다고 합니다. 원래 앞쪽부분이 흙, 모래 등을 많이 받아 상처가 나기 때문에 도색을 해도 스톤칩이 생길 가능성이 많다고 하네요. 너무 많으면 도색을 하는게 좋겠지만요..
      저같은 경우는 녹제거를 한다음 페인트 붓으로 칠해준다고 하네요. 그리고, 광택/코팅을 해서 막을 만들어주고요. 눈이나 비오기전에 왁스 같은 것으로 앞부분이라도 닦아주면 상처난 곳에 염화칼슘이 스며드는게 좀 방지가 된다고 하더군요.
      차량 전체 광택 하는데 대략 30 정도 든다고 합니다.

올 2월달에 갈았던 엔진 오일이 수명이 다 된 듯 하여, 주말에 엔진 오일을 갈았습니다. (디젤 차량임)

정숙성을 요하면서 좀 오래가는게 없을까? 고민하다가 주인 아저씨와 상담했더니 비싼 걸로 추천해주시네요. 1만 5천 km 가능하다시면서.. 흐~

당초, 아랄 계통 리터당 2만원대 초반 제품을 사용하다가, 가격에 대한 압박감으로 1만원대 중반 제품으로 내려와 모빌1과 모튤을 사용했었는데, 이번엔 아예 지난번 최고가를 뛰어넘어 3만원대 초반으로 올라갔습니다. 끄응~

원래 사용하던 모튤 가격의 두배가 넘어 잠시 고민을 하다가, 10개월에 한번 넣는건데, 그리고 1만 5천 km 간다는데.. 에잇!!! 넣자~ 하고 질러버렸습니다. ㅠ.ㅠ (6통이나 들어가니 가격 압박은 엄청납니다~)

롱라이프 Volcano 제품으로 갈았습니다.
제조사 말로는 2만 km 까지 운행할 수 있다는데, 주인 아저씨는 그렇게까지는 추천 안한다고 하시더라구요. 모튤이 1만 km 뛰었으니깐, 2만 km만 가능해도 가격이 2배 약간 넘으니 가격상으로는 괜찮은 편인데.. 도중에 에어클리너를 한두번 갈아줘야 하긴 하나, 적어도 1만 5천km는 가능하니 1년은 그냥 버틸 수 있겠네요.

지난번 오일 교체하기전 차량이 뻑뻑하게 나가던 것은 없어졌는데,
오일 교체한지 얼마 안되어 그런지 아직까지 롱라이프의 성능을 느끼진 못하겠네요. ^^;
좀 더 타다보면 느낌이 달라지겠지요.

참! 엔진오일도 좋은 제품을 쓰면 연비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그래서, 어떤 분은 비싼 엔진 오일 가격이 연비 향상으로 어느 정도 상쇄가 된다고 하시더라구요.

(엔진 오일 교체한 성능 향상을 느끼기 전에, 담달 카드 압박이 먼저 느껴집니다. 흐~)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