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거의 일주일전 달 사진입니다.
보름이 7월 4일이었고, 하현이 11일이었는데, 8일 새벽 사진이니 보름에서 하현으로 가는
거의 중간 정도의 달입니다.
이 정도만 되어도 달의 밝기가 상당하여 삼각대 없이 손각대로도
충분히 찍을 수 있습니다.


내일(7월 15일, 일) 새벽 1시 52분에 그믐으로 가는 길목에 있는 달이 떠오르는데,
비가 와서 볼수가 없겠네요. 흐~
언제 한번 그믐달을 꼭 한번 봐야 할텐데 말이죠. ^^

언제나 그렇듯이 노출 정도에 따라 다른 버젼의 사진입니다.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80sec | F/5.8 | ISO-1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125sec | F/5.8 | ISO-100

Canon | Canon PowerShot SX40 HS | 1/160sec | F/5.8 | ISO-100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르크 2012.07.14 09: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최고

  2. BlogIcon 근사마 2012.07.14 1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을 이렇게 가까이서 보시다니 정말 보는것만으로도 위엄이 있네요^^

  3. BlogIcon 철한자구/서해대교 2012.07.16 0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번에도 봤지만 달은 보면 볼수록 신기합니다!!!

  4. BlogIcon 와이군 2012.07.17 0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걱 손각대로 이렇게 선명하게 찍으신거에요?
    대단하십니다~

    • BlogIcon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2012.07.31 0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반달에서 보름달 사이는 손각대로도 달이 괜찮게 찍히더라구요.
      물론, 어딘가 디카를 놓고 찍으면 훨씬 덜 흔들리지만요.
      요즘 그냥 멀뚱히 서서 찍으려니 손도 후들, 다리도 후들~
      흔들리지 않고 찍기가 곤혹입니다. 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