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규장각 도서 환수 모금 캠페인

[스윙] 음냐.. 살다보면 그럴수도.. 흐... 수정

  • 내발자국[동호회]|1994/11/06 23:00|글주소복사

 

뭐.. 영장이라고 실수를 안하나? 흐흐...
이렇게 바쁘고 복잡한 세상에... 흐...
들려드릴 예정이던... Waltz for Debby를 못 들려드려서 죄송한데요..
흐... 아마도 그 CD가 제마음을 알았던 모양...
처음에 Waltz for Debby를 튼다니까.. 너무 많이 알려진 곡이 아니냐고 해서
약간의 제안을 하신분이 계셔서..
선곡을 하고서도.. 생각해보니.. 그런것도 같아서...
사실... 다른 곡을 틀려고...CD한장을 더 가져갔던 것이에요...
그런데.. 도착해보니.. 팜플렛에.. 떡~하니.. 곡 이름이 써 있네..
흐.... 그래서... 그냥 포기하고.. 있었는데...
웬걸...... 알맹이는 없고... 껍데기만 있어서...
오히려 원래의 소기 목적을 달성했네요...
음... 하지만......
제가 알맹이를 안가져왔다고 해서...
아니... 스윙 여러분들.....
여러분들이 Bill Evans의 곡을 못들었습니까?
으...
Waltz for Debby와 같은 왈츠풍의 곡을 들었으면... 되었지..
뭐가 그리.. 으...
그리고... 그날 들었던... Alice in Wonderland가 수록된...
는 앨범 와 같은
공연을 담은 앨범입니다..
그런고로 해서... 여러분들이 손해보신 것은 하나도 없을줄 압니다...
흐흐흐...
덕분에... 여러분들에게.. 만물의 영장을 안주로 삼을수 있는 기회도
제공했고... 음... 이게 다... 제 덕분이죠... 흐흐...

오늘 Chick Corea 공연 좋았네요...
간만에... 라이브를 들으니.. 좋긴 좋군요...
1부는 약간 정형적인 느낌이 강해서... 졸음이 가아득... 쏟아졌는데..
2부는 스토리 형식의 5곡과... 앙콜곡 등... 다양함이 있어서인지..
훨씬... 좋았고요...

아구... 벌써 11시가 되어가는구나..
일찍 자려고... 공연 끝나자마자 그냥 왔는데도..
벌써... 에구구...
조사에 의하면...
교통 체증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손실액이...
연간 8조원이 넘는다는군요...
더군다나... 앞으로 몇년만 더 있으면.. 매년 2조원씩 증가될 예정이라니..
우리나라 교통 문제 정말 심각하네요...
이런 식으로 문제를 꺼냄으로서... 약속 시간에... 늦을수도 있다는...
변명을... 흐...
사실... 지하철이하고 해서... 안 막히는 것은 아니에요..
특히.. 토요일 오후 같은 경우는.. 사람들이 워낙 많아서...
내리고 타는 사람이 많아서... 시간이 많이 지체되네요...
예정보다 일찍 나온다고 했는데도 불구하고... 늦어서.. 죄송하지만서도..
변명이 나오네요... 그리고..... 시간이 3시니까 조금 빠듯한데... 쩝.
3시 30분이면 안되나? 흐.. 하기야... 다음달에는
다시 일요일에 할지도 모르니까... 다음에는 안 늦을수 있도록 좀 더
신경을 쓰지요...
잘못했음에도 불구하고.. 변명을 두가지 경우 모두에 대해 했네요..
제 변명을 늘어놓았으니까.. 너무 구박만 하지 마시길.....

11시를 막 넘기고 만 만물의 영장 타조가...

Posted by 음악이 좋은 만물의영장타조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