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들/여행,볼만한곳

수국 (천리포수목원)

by 만물의영장타조 2011. 8. 17.
푸른 눈의 한국인이었던 민병갈 원장님이 조성한 태안군에 위치한 천리포 수목원입니다.
1970년 처음으로 수목원 조성을 시작하여 30년, 40년동안 잘 가꾸어 낸 탓에,
2009년 일반인에게까지 공개되어 저희 같은 사람들도 구경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아래 민병갈 원장님에 대한 설명이 담긴 안내판을 읽어보세요~
천리포 수목원의 대표적인 꽃인 수국과 기타 여러가지 식물을 주욱~ 늘어놓았습니다.
상당수는 무슨 꽃인지 안내판이 붙어있었지만, 정신없이 찍은 관계로 잘 모르겠네요 ^^;
그냥, 사진상으로는 이런 곳도 있구나~ 라고만 아시고, 나중에 직접 찾아가보시길!!!  
수목원이 바닷가에 위치하여 수목원을 구경하다가 바다를 구경할 수도 있어 좋습니다.
그리고, 수목원으로 오기 2-3km 전에 만리포 해수욕장도 있어, 고운 모래사장과 함께
해안가의 정취를 느낄 수도 있습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충청남도 태안군 소원면 | 천리포수목원
도움말 Daum 지도

'사진들 > 여행,볼만한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해군) 솔바람 해변가에서 수많은 게구멍을~  (8) 2011.08.31
(남해군) 프랑스 리조트  (10) 2011.08.29
담양 소쇄원  (12) 2011.05.23
담양 죽녹원~  (12) 2011.05.13
담양 추월산 우리별장민박  (14) 2011.05.11

댓글10

  • BlogIcon Naturis 2011.08.17 05:30 신고

    민병갈 원장님, 미국분이셨군요...
    천리포수목원에 한번 가볼려고 생각해두고 있었는데 꼭 가봐야겠네요..
    답글

  • BlogIcon 와이군 2011.08.17 14:38 신고

    천리포 해수욕장 옆이군요~~
    북마크해놔야겠습니다. ^^
    답글

  • BlogIcon Fantasticade 2011.08.18 13:30 신고

    수국, 꽃들 많이 피었네요.
    무화과도 보이는 듯.
    답글

  • 아.. 예전에, 만리포에서 조금 더 들어가면 있는 천리포랑
    (여기도 워낙에 해수욕하기에는 힘든 뻘과 돌의 조화라 많이 베었는데..;)

    꽃지 가는길목에 있는 작년에 태안군청 공무원이 농수산부 공무원들 카니발에태우고 가다가 바위에 충돌해서 전원사망했던 별주부바위가 있는 청포대해수욕장이랑..

    참 많이 갔었는데..;;; 지금은 여름에 바다가본게 몇년전인지 생각도 안납니다 ㅎ
    답글

    • 천리포는 안가봐서 잘 모르겠지만,
      그옆의 만리포는 모래도 곱고 아주 좋았습니다.
      티스도리님은 비교적 가까운 편이라 종종 갔었겠네요. 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8.19 09:56

    여기 다녀온지도 한 삼년 넘은거 같네요.
    그때는 꽃이 많이 진 시기에 가서 아쉬웠는데~
    멋진 꽃들을 보니 다시 가보고 싶어집니다.
    고운 수국과 나리꽃 잘 봤어요~
    답글

    • ㅎㅎ 저도 오랜 비에 꽃이 다 시들었을까 걱정했었는데,
      그래도 어느 정도는 남아있더라구요.
      역시 보기다님은 안가본 곳이 없으십니다. ^^